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유류세 인하, 국제유가 하락.. 2주째 유가 하락

페이지 정보

글 : 원선웅(mono@global-autonews.com)
승인 2018-11-20 09:37:23

본문

정부의 유류세 인하와 함께 국제유가까지 하락하고 있지만, 아직 유류세 인하가 모두 반영되지 않은 주유소는 33%인 것으로 나타났다.

 

주유소 종합정보 모바일 앱 오일나우(대표 노현우)가 유류세 인하 이후 2주동안 전국 11,440개 주유소 가격 정보 빅데이터를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발표에 따르면 19일 휘발유 가격 기준 전국 11,440곳의 주유소 중 98%(11,256곳)의 주유소가 5일 대비 기름값을 인하했지만, 그 중 67%(7,618곳)만이 유류세 인하분(123원) 이상 가격을 인하한 것으로 밝혀졌다. 즉, 33%(3,822곳)는 아직 기름값을 인하하지 않거나 유류세 인하분이 반영되지 않은 것으로 분석되었다. 휘발유 기준 평균 인하폭이 가장 적게 나타난 곳은 전라남도(125원)로, 가장 인하폭이 큰 제주시(170원)보다 45원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기준 전국 평균유가는 휘발유 1,552원, 경유 1,405원으로 유류세 인하 전보다 각각 139원, 89원 하락하여 정부가 목표로 제시한 가격 하락폭을 달성했다. 그러나 우리나라 원유수입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두바이유가 최근 하락세이기 때문에 국내유가는 계속 하락할 것으로 분석된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 따르면 19일 두바이유는 1개월전인 10월 19일보다 15% 이상 하락한 배럴당 67.68달러에 마감됐다.

 

오일나우 R&D팀은 “국내유가가 당분간 하락할 것으로 예측되지만 매일 기름값이 변동하기 때문에 주유 직전에 내 위치 인근의 주유소 가격을 확인하는 것이 합리적인 소비” 라며 “오일나우 앱에서 위치와 거리를 자동으로 계산한 최적의 주유소를 무료로 확인할 수 있다” 고 밝혔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