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그린카, 카셰어링 도입 6주년 맞이 경품 이벤트 진행

페이지 정보

글 : desk(webmaster@global-autonews.com)
승인 2017-11-13 09:44:06

본문

그린카가 국내 카셰어링 도입 6주년을 맞이하여 1억원 상당의 고객감사 경품 이벤트인 ‘타는맛 찍는맛 받는맛’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타는맛 찍는맛 받는맛’ 이벤트는 지난 6년간 이뤄낸 국내 카셰어링의 눈부신 성장을 기념하고, 그린카의 서비스를 애용해 준 고객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보답하고자 기획됐다. 이번 이벤트는 11월 10일(금)부터 12월 31일(일)까지 진행되며, 이벤트 기간 내 그린카를 이용하면 받는 스탬프에 따라 다양한 경품이 제공된다. 그린카를 1회 대여하면 이벤트용 스탬프가 1개씩 자동적으로 제공되고 총 6개까지 모을 수 있다.

 

카셰어링 그린카의 6주년에 맞춰 이벤트 기간 동안 총 6개의 스탬프를 모은 고객 중 선착순 5천명에게는 롯데시네마 영화예매권(1인 2매)이 제공된다. 6개의 스탬프를 모두 얻기 위해서는 매주 화요일부터 목요일 사이에 그린카를 3시간 이상 이용하는 스페셜 미션을 반드시 1회 이상 진행해야 하며, 스페셜 미션을 완료한 고객을 대상으로 선착순 1만명에게는 최신 카카오톡 이모티콘을 지급한다. 단, 무료편도 이용 건은 스탬프 획득에서 제외되며, 그린카 모바일 앱의 이벤트 페이지에서 응모 신청을 완료해야만 경품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이벤트 참가자를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고급 전동킥보드, 독일 명품 캐리어 ‘리모와(RIMOWA)’, L.POINT 100만원을 증정하는 BIG 경품 투표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벤트용 스탬프를 하나만 모아도 원하는 경품 1개를 선택해 응모할 수 있으며, 대여건수가 많은 고객일 수록 당첨확률이 높아진다.

 

2011년 10월에 국내 최초로 카셰어링 서비스를 도입한 그린카는 현재 약 6,000대의 차량과 240만명의 회원을 보유한 국내 대표 카셰어링 기업으로 성장했다. 지난 6년간 그린카는 카셰어링 선도기업으로서 ‘카셰어링 연계 신차 시승’, 남은 대여시간에 따라 혜택을 제공하는 ‘조기반납 혜택’, 스마트오토도어 기능을 구현한 ‘스마트 웰컴’ 등 혁신적인 제도와 서비스를 업계 최초로 선보여 왔다. 특히, 업계 최대 규모로 친환경 전기차 카셰어링을 운영하고 있으며, 올해 8월 네이버랩스와 함께 업계 최초로 사용자 개인 환경에 최적화된 IVI(In-Vehicle Infotainment, 차량용 인포테인먼트)플랫폼 ‘AWAY’를 출시하는 등 미래에 다가올 스마트카 구현에도 적극 앞장서고 있다.

 

그린카 김좌일 대표이사는 “그린카가 한국 최초로 카셰어링 서비스를 시작한 지 벌써 6년이란 시간이 흘렀다. 많은 고객분들의 관심과 사랑으로 성장해온 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고객 여러분에게 사랑받는 기업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업계 선도기업으로서의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