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넥센타이어 RV 챔피언십 비전 선포식 및 타이틀 스폰서 조인식 개최

페이지 정보

글 : 채영석(webmaster@global-autonews.com)
승인 2008-01-16 12:57:06

본문

넥센타이어 RV챔피언십 대회가 2008시즌의 새로운 비전을 위한 팡파르를 울렸다.

넥센타이어는 오는 16일 오후 5시 서울 강남 라마다르네상스호텔 다이아몬드홀에서 ‘2008 넥센타이어RV챔피언십 비전선포식 및 타이틀스폰서 조인식’을 가졌다. 또한 2007시즌 넥센타이어RV챔피언십의 무대를 누볐던 6개 종목의 종합 우승자에 대한 시상식을 가졌다.

넥센타이어는 이날 2008시즌 ‘넥센타이어 RV챔피언십’ 대회의 힘찬 출발을 알렸다. 3월 22~23일 시즌 개막식을 시작으로 10월 11~12일 최종 챔프전까지 모두 6차례의 대회 일정을 알리고, 개조 정도와 노련미를 차별화한 7개 종목의 대회 방식을 발표했다.

지난해 100여명의 선수가 대회마다 불꽃튀는 경합을 벌인 넥센타이어 RV챔피언십은 올해는 이미 가레트팀, 쌍용태풍레이싱팀, 레드존 레이싱팀, LST 레이싱팀 등 30개 팀서 150여명의 선수들이 참가의사를 밝혀 더욱 광범위한 RV, SUV 매니아들의 관심이 집중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대회 주최측인 (주)하프(HASF)는 이번 시즌에도 넥센타이어와 2년연속 타이틀 스폰서십 맺게 됐다. 하프는 넥센타이어 외에 정유업체, 외식업체 등 굵직한 기업을 스폰서로 끌어들여 올시즌 RV와 SUV매니아들에게 더 큰 재미를 선사해 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하프는 과거 오프로드 위주의 RV대회를 온로드에 더욱 중심축을 이동시켜 흥미를 더하겠다는 각오다. 거칠었던 RV 인식의 추세가 최근 자동차 메이커들의 승용차 못지않은 SUV로 옮겨가면서 온로드 레이스에서 그 재미를 더해 주겠다는 의도다.

또 비전 선포식에서는 ▲국내 최고의 RV온로드 대회 입지 구축 ▲연간 3회 이상 드라이빙 스쿨 개최 ▲다양한 미디어 채널 확보 및 노출 ▲안정된 대회운영으로 통한 마케팅 가치 확보 등의 4가지 운영 목표가 제시됐다.

넥센타이어 홍종만 부회장은 “8%에 불과하던 승용차 부분 내수시장 점유율이 현재 20%를 넘어섰고, 전 세계 120여 개국에 250여 개의 딜러를 가진 명실상부한 글로벌 회사로 발돋움하기에 이렀다”며 “넥센타이어의 도전 정신이 열정과 패기의 RV 챔피언십 대회와 함께하게 되었으며 올 한해에도 RV챔피언십 대회가 지속적인 성장을 이어갈 수 있도록 최대한의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넥센타이어 RV챔피언십 프로모터인 (주하프의 김기혁 대표는 “2008시리즈 넥센RV챔피언십은 더욱 강화된 안전규정과 시합의 흥행을 한층 높이기 위하여 규정을 다듬었으며 본 규정을 통한 시합은 스폰서에게는 더욱 큰 보답과 선수에게는 더욱 큰 가치를 선사할 것”이라며 “2008시리즈 넥센RV챔피언십은 그 자체로 완성이 아니라 더욱 내실 있는 시합을 위한 징검다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2007 RV챔피언십 대회의 시상식에선 RS300 클래스의 구성집 선수(나오미팀), RS200 클래스의 박종근 선수(PJ레이싱팀), NS200 클래스의 안일준 선수(레드존팀) 등 6명이 각 부문 종합우승트로피를 받았다.

모터스포츠 선수들과 관계자 그리고 기자단 등 200여명이 참석한 이날 비전선포식에서는 부대행사로 난타공연과 퓨전그룹 황진이공연으로 분위기를 한껏 달구는 등 넥센타이어RV 챔피언십대회가 명실상부 국내 RV, SUV 모터스포츠의 한 획을 그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