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팅크웨어, 블랙박스 전용 보조배터리 ‘아이볼트 미니’ 출시

페이지 정보

글 : desk(webmaster@global-autonews.com)
승인 2017-08-28 10:53:12

본문

팅크웨어가 블랙박스 전용 보조배터리 ‘아이볼트 미니(i Volt Mini)’를 출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아이볼트 미니’는 기존 ‘아이볼트’보다 콤팩트한 사이즈로 운전석 하단에도 수납할 수 있도록 해 차량과의 호환성을 높였으며 안정적인 전력지원과 확장이 가능하다.


리튬 인산철(LiFePO4)을 적용한 배터리는 친환경적으로 제작, 기존 리튬, 이온, 니켈 계열의 배터리에 비해 3배 이상 향상된 수명과 화재 및 폭발로 인한 안정성이 뛰어나다. 또한 급속 충전을 지원해 45분 충전으로 약 16시간, 배터리 확장 시 최대 32시간까지 사용 가능하다.


안전을 위한 회로 설계(BMS)도 적용됐다. 과충전, 과방전을 방지하며 배터리 셀 균형을 잡는 배터리 보호 회로로 배터리의 성능과 안전성을 동시에 확보했다. 지능형 배터리 센서를 탑재한 ‘아이볼트 미니’는 전압과 전류, 온도를 고려하여 적정 충전량이라고 판단하면 전기를 멈춤으로써 차량의 메인 배터리를 절약하고, 연비를 개선한다.


그 밖에도 고온 방지 자동차단 기능도 탑재됐다. 충전 시 배터리가 80도 이상 상승하는 경우 자동으로 전원을 차단하여 차량과 연결된 블랙박스를 보호한다. 베터리의 충전 및 사용 상태는 제품 내 LED를 통해 쉽게 확인할 수 있다.

 

팅크웨어는 “아이볼트 미니는 차량 배터리 이슈로 블랙박스를 사용하지 못하거나 장시간 주차를 하는 소비자에게 필요한 제품”이라고 말하며, “안정적인 전력지원을 통해 블랙박스의 사용 폭을 넓혀 줄 것” 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팅크웨어는 ‘아이볼트 미니’ 출시를 기념해 무상장착 이벤트를 진행한다. 제품의 가격은 199,000원이며, 제품 및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아이나비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