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제네시스 GV60의 뱅앤올룹슨 사운드 시스템, 하이엔드 사운드 제공

페이지 정보

글 : 원선웅(mono@global-autonews.com)
승인 2021-10-12 09:02:11

본문

자동차, 소비자 및 기업 고객을 위해 최고의 연결 기술을 공급하고 있는 하만 인터내셔널 코리아(HARMAN International Korea, 대표 제임스 박)는 제네시스의 첫 전용 플랫폼 기반의 전기차 GV60에 아름다운 뱅앤올룹슨 프리미엄 사운드를 선보인다

 


장인정신의 혁신적인 사운드, 뱅앤올룹슨

뱅앤올룹슨 사운드 시스템은 차량 내 17개의 스피커를 통해 최고 수준의 정교한 사운드를 재생하며 첨단 음향 기술과 뱅앤올룹슨 특유의 디자인 감각을 접목시켜 제네시스 운전자와 승객들에게 독보적인 청취 경험과 진정한 하이엔드 사운드를 선사한다.

전방 대쉬보드에 위치한 멀티 코어 센터 스피커와 후측 C필러에 자리잡은 서라운드 스피커는 조화로운 사운드 블렌딩(음향 조합)을 제공할 뿐 아니라 넓은 사운드 스테이지(음장)를 통해 안정된 공간감을 선사하고, 도어에 위치한 우퍼는 다이내믹하고 파워풀한 사운드를 전달한다. 특히, 트렁크에 위치한 OCS(Open Connected Subwoofer)는 혁신적인 저음 재생 시스템으로 사운드 시스템의 사이즈와 무게를 최소로 유지하며 역동적인 저음 퍼포먼스를 극대화한다.


음향 기술을 통한 독보적인 차량 내 청취 경험

제네시스의 뱅앤올룹슨 사운드 시스템은 완성차 최초로 고해상도 오디오(Hi-Res Audio) 인증을 받은 카오디오 시스템이다. 고해상도 오디오 인증은 사운드 녹음, 재생 및 시그널 프로세싱의 엄격한 표준을 충족하도록 테스트 및 검증하는 프로세스로 이를 통해 탁월한 수준의 음향 성능을 보장한다.

하만의 소음 제어 솔루션 할로소닉(HALOsonic) 기술과 접목하여 현대자동차와 공동으로 개발한 능동형 노면 소음 제어기술 ANC-R(Active Noise Control-Road)은 차량 내로 들어오는 원하지 않는 도로 소음을 제거하여 운전자와 승객들의 전체적인 차량 내 사운드 경험을 개선해준다. 2020년 제네시스 GV80를 통해 처음 선보인 후 2021년 제네시스 G80 전동화 모델 및 GV60까지 확대 적용된 소프트웨어 기반 ANC-R 기술은 전반적인 차량 내 사운드 경험을 개선하여 편안하고 정숙한 음향 환경을 조성한다.

또, 외장앰프로 수신되는 주행 정보를 이용하여 가상의 엔진음을 차량 내의 스피커를 통해 재생해 운전자에게 주행의 즐거움을 주는 ‘전기차 전용 액티브 사운드 디자인(e-ASD, Electric Active Sound Design)’도 뱅앤올룹슨 사운드 시스템을 통해 생생하게 즐길 수 있다.

제네시스 GV60의 뱅앤올룹슨 사운드 시스템은 하만의 독자적인 서라운드 사운드 특허 기술을 선보인다. 차량 내 사운드를 단순히 퍼지게 하는 것이 아닌 각 사운드의 소스 파악 및 재구성을 통해 정교한 멀티 채널 사운드 스테이지로 만들어준다. 특히, GV60의 경우, 서라운드 사운드 기술은 10 단계의 서라운드 효과를 제공하며 각 단계별 맞춤 서라운드 사운드 설정을 가능하게 해준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