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독 알리안츠보험, “전기차 수리비용이 더 높다.”

페이지 정보

글 : 채영석(charleychae@global-autonews.com)
승인 2021-09-24 09:57:19

본문

배터리 전기차의 수리 비용이 내연기관차보다 더 비싸다고 독일 대형 보험사가 평가했다고 슈피겔이 2021년 9월 23일 보도했다. 이는 독일의 알리안츠보험이 종합보험의 평균 손실 비용은 배터리 전기차의 경우 10%,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전기차의 경우 50% 더 높다는 조사결과라고 이 매체는 전했다. 

알리안츠 보험의 기술 센터의 사고 및 안전 연구원들은 조사를 위해 2018년부터 2020년까지 손실 데이터를 평가했다고 한다. 

또한 소방대, 경찰, 도우미의 경우, 전기차의 화재위험이 연소 엔진을 장착한 차량보다 높지 않다고 했다고 한다. 그러나 VDA에 따르면 소화가 더 오래 걸리며 소화제 요구 사항은 일반적으로 전기차가 더 높다고 한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