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볼보자동차, 세계 최초로 개발한 보행자 에어백 국내 출시 예정

페이지 정보

글 : 채영석(webmaster@global-autonews.com)
승인 2013-01-07 10:48:18

본문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오는 3월 세계 최초 ‘보행자 에어백’을 탑재한 프리미엄 5도어 해치백 V40을 국내 출시할 예정이다.

볼보자동차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보행자 에어백’은, 심각한 보행자 사고의 대부분이 차량 보닛 하부의 엔진, 전면 유리 하단, 그리고 강성이 강한 A-필러에 머리가 부딪혀 발생하게 된다는 점을 감안, 피해를 완화하기 위해 개발되었다.

전방에 탑재된 7개의 센서는 차량과 부딪힌 대상이 무엇인지를 감지하며 대상이 사람으로 판단되면 그 즉시 제어장치로 신호를 전달한다. 보행자 감지 신호를 받은 차량 제어부는 보닛 후방의 핀을 풀어 보닛을 수직으로 약 10cm 상승시킨다. 보행자의 머리가 보닛 하부의 엔진에 직접 닿지 않도록 충격 완화 공간을 확보하기 위함이다. 이와 동시에 전면 유리 하단부와 양쪽 A필러를 감싼 ‘ㄷ’자 형태의 에어백을 팽창시킨다. 에어백은 불과 수 천분의 1초(Milliseconds)만에 가스로 채워지며, 전면 유리 하단부와 A필러 모두를 감싸게 된다. 이로써, 충돌 후 발생할 수 있는 2차 충격으로부터 보행자를 안전하게 보호하여 사망률을 크게 낮출 수 있다.

볼보자동차코리아 김철호 대표는 “최근 국내에 보행자 안전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아진 만큼 V40의 보행자 에어백에 많은 이목이 집중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볼보자동차는 앞으로도 탑승자뿐만 아니라 보행자를 위한 안전 시스템 개발에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