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국토부, 현대차 덤프트럭 시정조치 실시

페이지 정보

글 : desk(webmaster@global-autonews.com)
승인 2016-10-12 14:36:57

본문

국토교통부는 현대자동차에서 제작·판매한 덤프트럭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되어 자발적으로 시정조치(리콜)한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에서 제작·판매한 덤프트럭 엑시언트 모델의 경우 동력전달장치(프로펠러 샤프트) 일부 부품 결함으로 인하여 저속 주행 시 장치 일부가 파손되어 정상 주행이 불가능할 가능성이 발견되었기 때문이다.

 

리콜 대상은 현대자동차에서 2013년 10월 1일부터 2015년 5월 29일까지 제작·판매한 덤프트럭 엑시언트 모델 952대이며, 현대자동차 덤프트럭 소유자는 현대자동차 지정 서비스센터 및 지정 상용 서비스 협력사에서 2016년 10월 13일부터 무상으로 수리를 받을 수 있다.

 

국토교통부는 현대자동차의 제작결함 시정조치 진행 사항을 수시로 확인하여 해당 건설기계가 모두 수리되도록 할 예정이며, 현대자동차에서는 자사 건설기계 소유자에게 시정조치 관련 결함현상 및 주의사항 등을 포함한 고객안내문을 발송한다고 밝혔다.

 

이번 시정조치와 관련하여 궁금한 사항은 현대자동차로 문의하면 상세한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다.

 

아울러 국토교통부는 건설기계 제작결함 시정제도가 도입·시행된 2013년 3월 23일 이후 제작·수입·판매된 건설기계에 대하여 건설기계 결함신고센터를 통해 결함신고를 받고 있으며, 신고 받은 사항에 대하여서는 객관적이고 공정한 제작결함조사를 실시하고, 제작결함 발생 시 신속한 시정 조치를 통해 건설기계 제작결함으로 인한 안전사고로부터 국민들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데 최선을 다할 계획임을 밝혔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