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 검색
  • 시승기검색

메르세데스-벤츠 중국 베이징 공장, 누적 생산 100만대 달성

페이지 정보

글 : 원선웅(mono@global-autonews.com)
승인 2016-11-29 23:10:00

본문

메르세데스-벤츠는 중국 베이징 공장에서 승용차 누적 생산 대수가 100만대를 돌파했다고 발표했다.

 

메르세데스-벤츠는 합작사인 베이징-벤츠를 설립하고 2005년부터 메르세데스-벤츠 'E 클래스'를, 2008년부터 'C 클래스'를 현지 생산하고 있다. 또한 2010년 5월부터 중국 전용 롱 휠베이스 차량인 'E 클래스 L'을 생산하기 시작했으며, 2011년 12월부터는 'GLK'의 현지 생산을 시작했다. 2015년 4월부터는 'GLA', 2015년 11월부터는 GLK의 후속 모델인 'GLC'를 현지에서 생산하기 시작했다.

 

메르세데스-벤츠의 베이징 공장 승용차 누적 생산 대수 100만대에 달성은 현지 생산 시작부터 약 11년만의 기록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