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중국신차 시장, 6~7월경 정상화 가능?

페이지 정보

글 : 채영석(charleychae@global-autonews.com)
승인 2020-03-16 14:38:03

본문

로이터 통신이 중국 내 자동차제조업체의 말을 인용해 중국의 신차 시장이 빨라야 6~7월이 되어야 정상적은 패턴으로 회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2020년 2월 판매가 2019년 2월보타 79% 하락한 31만대 수준에 그친 중국시장은 3월에도 첫 두 주 판매가 40~50% 가량 감소가 예상되며 낙관적으로 봐도 6월 이후가 되어야 예년 수준으로 회복될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하지만 유럽과 미국의 사태가 최근 급속히 악화되면서 이런 전망도 불투명해지고 있다. 중국의 일부 소비자들은 감염에 대한 우려 때문에 개인용 승용차를 구매하려 하지만 전체적인 경기 전망을 할 수 없는 상황이기 때문에 그마저도 실효를 거두기는 어려워 보인다. 불투명한 전망은 글로벌 부품 공급 네트워크가 무너진 것이 가낭 큰 원인으로 지적되고 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