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영상] 미리 만나보는 아우디 RS 모델들, 아우디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

페이지 정보

글 : 원선웅(mono@global-autonews.com)
승인 2021-06-03 00:06:23

본문

아우디는 자사의 고성능 모델들을 경험해 볼 수 있는 ‘아우디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를 인제스피디움에서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는 최근 국내에서도 프리뷰 이벤트를 통해 공개된 ‘아우디 e-트론 GT’ 와 ‘아우디 RS e-트론 GT’ 등 아우디의 다양한 전기차 모델과 함께, ‘아우디 R8’ ‘아우디 RS Q8’ 등 아우디 스포트를 대표하는 고성능 모델의 다이내믹한 드라이빙 퍼포먼스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특히 ‘아우디 e-트론 GT’와 ‘아우디 RS e-트론 GT’는 국내 공식 출시 전 미리 만나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84aec8eeace858c10114866ccd99da40_1622646

이번 아우디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에 고성능 전기차 라인업과 함께 다양한 아우디의 RS 모델을 먼저 만나볼 수 있었던 것은 최근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증가하고 있는 고성능 모델에 대한 수요다.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고성능 모델 시장을 이끌고 있는 브랜드는 메르세데스-벤츠의 AMG와 BMW의 M. 이 두 브랜드는 기존 양산 모델에 고성능 엔진과 부품을 적용하고, 스포티한 외관을 더한 차별화된 차량을 통해 더 높은 성능을 원하는 고객들의 요구에 부응하고 있다. 

84aec8eeace858c10114866ccd99da40_1622646

판매실적도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메르세데스-벤츠 AMG는 2018년 2,212대, 2019년 2740대를 판매했으며 2020년에는 4391대가 판매되며 전년 대비  58%의 성장세를 기록했다. BMW M 브랜드는 2018년 1147대, 2019년 1866대를 판매했으며, 2020년 2859대를 판매하며 전년 동기 대비 53% 증가한 실적을 기록했다.  

이 같은 AMG와 M 모델들의 판매 증가는 독일차 중심의 국내 수입차 시장 구조와 연관이 있다. 이미 독일산 모델들에 익숙한 소비자들이 차별화된 모델, 좀 더 높은 성능의 모델을 원하는 소비자들이 늘어나면서 고성능 브랜드에 대한 수요가 크게 증가하고 있다. 

84aec8eeace858c10114866ccd99da40_1622646

이러한 흐름에 맞춰 아우디 또한 고성능 브랜드인 RS 모델의 국내 출시를 서두르고 있다. 이번 드라이빙 이벤트에 공개된 RS 6 아반트, RS 7, RS Q8은 국내 출시 예정인 RS 모델로 차별화된 디자인과 성능으로 기존 아우디 고객 뿐만 아니라 고성능 모델을 원하는 소비자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84aec8eeace858c10114866ccd99da40_1622646

이번 ‘아우디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 에서는 트랙 드라이빙, USP 드라이빙, 시닉 드라이빙 등 세 가지 코스를 통해 일반 도로 뿐 아니라 레이싱 서킷에서 아우디 전기차 및 고성능 모델의 주행 성능과 다양한 안전 및 편의사양을 체험하며 아우디 모델을 경험할 수 있다. 특히, 전문 레이싱 드라이버와 함께 서킷 드라이빙을 체험하는 핫 랩(Hot-laps) 프로그램이 포함되어, 아우디 고성능 모델의 스포티한 고속 드라이빙 퍼포먼스와 아우디의 풀타임 4륜구동 콰트로 (quattro) 기술을 직접 경험할 수 있었다. 아직 국내에 공식 런칭하지 않은 ‘아우디 RS e-트론 GT’를 최초로 시승할 수 있는 스페셜 핫 랩도 진행되었다. 

영상을 통해 아우디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에서 공개된 아우디의 RS 모델들을 살펴본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