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한국광기술원, ‘미래 모빌리티 광융합 기술’ 선도

페이지 정보

글 : desk(webmaster@global-autonews.com)
승인 2022-07-24 21:16:30

본문

 

한국광기술원은 국내 유일의 ‘광융합기술 전문연구소’로서 핵심역량 확보를 위해, 광소재부품, 메타버스, 탄소중립, 우주·국방, 미래차 분야 등 5대 전략융합분야에 연구개발 역량을 강화하고 있다. 특히, 미래 차 분야에서 빠르게 지능화되고 있는 자율주행차 관련 인지센싱, 정밀계측, 고정밀 카메라 기술 등 신규 광융합 기술개발 사업을 기획하는 한편, 감성인지 융합조명, 고출력 레이저 가공기술 등을 고도화하면서 미래 차 시장에서의 역량을 키우고 있다. 

 

이를 위해, 한국광기술원은 작년부터 한국자동차연구원 등 미래차 관련 기업 및 기관과의 협력을 강화하고 공동연구개발을 추진하는 등 자동차 관련 사업 확대를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5c42f0d0f687652452a3d68b4a97d11f_1658664

한국자동차연구원과의 협업의 결과로, 2022년 신규과제로 ▲미래 차 디스플레이 적용 전장부품 기술개발, ▲초고난도 자율주행 모빌리티 인지예측센서 기술개발 등에 착수하였다.

한국광기술원의 대표 연구성과로서 ▲국내 최초 레이저/LED 하이브리드 헤드램프 상용화 기술, ▲인공지능을 활용한 자율주행차용 야간환경 저조도 영상변환 기술, ▲국내 최초 자동차용 3D 리어램프 개발 등을 들 수 있다.

5c42f0d0f687652452a3d68b4a97d11f_1658664

국내 최초의 '레이저/LED 하이브리드 헤드램프 상용화 기술'은 차량 전방 600미터 이상까지 고광도 빔을 비추는 세계 최고 수준의 성능을 구현하여, 상대방 운전자 시야 방해를 최소화하면서도 먼 거리 시인성을 확보할 수 있는 강점이 있다.

'인공지능을 활용한 자율주행차용 야간환경 저조도 영상변환 기술'은 야간환경에서의 고정 객체 및 도로 상황 인식 등 자율주행에서 요구되는 난제를 해결한 기술로, 주야간 모든 환경에서 선명한 영상을 제공하는 강점이 있다.

5c42f0d0f687652452a3d68b4a97d11f_1658664

'국내 최초 자동차용 3D 리어램프'는 기존 1·2차원 형태의 국내 제품 대비 컴팩트한 3D 구조를 구현하여, 소비자 감성을 만족시키는 동시에 조립성이 우수한 단순 구조로 양산화가 쉬운 강점이 있다.

또한, 한국광기술원은 한국자동차튜닝산업협회와 협약을 통해 튜닝용 등화장치 단체품질인증 시험기관으로 지정됨으로서, 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는 자동차 튜닝 산업계의 시장 접근성과 제품 신뢰성을 높여 튜닝시장 활성화에도 도움을 주고 있다.

5c42f0d0f687652452a3d68b4a97d11f_1658664

자동차 산업은 현재 기존 내연기관 자동차에서 미래 전기차, 수소차, 자율주행 등 초정밀, 초지능, 초연결 기술의 집약체로 패러다임이 변모하고 있으며 특히, 광을 이용한 융합기술의 중요성이 점점 더해지고 있다.

이에 발맞추어 자동차 대체부품과 튜닝부품 인증 시험기관인 한국광기술원은, 자동차 등화장치와 부품에 대한 기술자문과 전문인력 양성교육, 아이템 발굴·선정, 시제품 제작, 시험분석평가 등의 기업지원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5c42f0d0f687652452a3d68b4a97d11f_1658664

한편, 한국광기술원은 광(光) 관련 기술개발 및 기업지원을 통해 국내 광융합산업 육성과 발전에 기여하고자, ‘산업기술혁신촉진법’에 따라 2001년 설립한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광융합기술 분야 전문생산기술연구소이다.
 
2018년 제정된 ‘광융합기술개발 및 기반조성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라, 2020년 국내에서 유일하게 광융합기술 전문연구소로 지정되었으며, 광융합기술 개발 및 기업지원을 위한 거점기능을 담당하고 있다. 지금까지 기술 이전은 455여건, 지식재산권 출연 2080건, 등록은 1200여건에 달한다. 기술료 이전 실적만 150억원을 올렸다.

 

5c42f0d0f687652452a3d68b4a97d11f_1658664
 

한국광기술원은 기업이 겪고 있는 기술적 난제들을 해결함은 물론, 기업이 필요로 하는 시험생산, 시험인증, 창업보육, 인력양성, 기술이전과 사업화 지원 활동을 다각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