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 검색
  • 시승기검색

2017 도쿄모터쇼 - 닛산 세레나 e-POWER

페이지 정보

글 : 원선웅(mono@global-autonews.com)
승인 2017-10-24 17:24:27

본문

닛산은 2017 도쿄모터쇼에서 차세대 전동 파워트레인인 'e -POWER'를 탑재한 세레나 e-POWER '를 공개한다.

 

e-POWER는 지난해 11월에 마이너 체인지한 '노트'에 처음으로 탑재된 닛산의 새로운 전동 파워트레인이다. 가솔린 엔진으로 발전한 전력을 이용해 모터의 힘으로 주행하며, 전기모터 특유의 가속성능과 응답성, 정숙성이 특징이다. 

 

69269c051a867ca1e70110bd3fde2a09_1508833 

2017 도쿄 모터쇼에서 처음 공개되는 세레나 e-POWER는 넓은 실내 공간과 편의성, 승차감의 장점은 유지하면서, 전기모터를 통한 주행의 즐거움과 뛰어난 효율성, 정숙성을 실현하고 있다.

 

외관에는 e-POWER의 상징인 블루 컬러를 기조로 전용 LED 테일 램프와 공기 역학 성능을 개선한 전용 알루미늄 휠 등이 적용되었다. 실내는 블루컬러로 차별화하는 동시에 공간활용도가 높은 2열시트가 적용되어 있다. 또한 기존의 세레나에 처음으로 적용되었던 고속도로 주행 보조 장치인 '프로 파일럿'도 탑재되었다. 세레나 e-POWER는 2018년 봄 일본시장에 출시될 예정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