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한국스마트이모빌리티협회, 영광 e-mobility 연구센터 개소식 후원

페이지 정보

글 : desk(webmaster@global-autonews.com)
승인 2017-11-17 20:59:41

본문

한국스마트이모빌리티협회 [KEMA]가 11월 16일 영광군 대마산업단지에 진행된 자동차부품연구원 ‘e-mobility 연구센터 개소식’에 후원으로 참여했다.
 
지난 11월 16일 영광군 대마전기자동차 산업단지에서 진행된 「e-모빌리티 연구센터」개소식에는 이개호 국회의원, 우기종 전남도 정무부지사, 김준성 영광군수, 강필구 영광군의회의장, 김병수 자동차부품연구원원장, 박영태 한국스마트이모빌리협회 이사장 및 협회 회원사 80여개사와 국내 e-모빌리티 관련 기관·기업과 지역주민 등 약 500여명이 참석했다.
 
식전 행사로 한국스마트이모빌리협회 회원사들의 2륜·3륜 전기오토바이, 전기자전거, 세그웨이 등 e-모빌리티 제품 10여대로 백수해안도로, 군 시가지에서 퍼레이드를 벌여 개소식을 축하했으며, 개소식 후에는 전남도 정무부지사 및 영광군수, 자동차부품연구원장 등 10여명이 영광군과 투자협약을 체결한 캠시스, DY, 대풍종합상사, 그린모빌리티 등에서 제작한 4륜 초소형 전기차와 3륜 전기차를 시승하였다. 
 
또한, 한국스마트이모빌리협회 회원 10여 개사에서는 행사장 내 별도로 마련된 전시장에 다양한 e-모빌리티 제품을 전시해, 제품 시연, 시승 등 e-모빌리티를 직접 접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였다. 
 
한편, 「e-모빌리티 연구센터」는 산업부의 국책사업으로 2014년부터 전남도, 영광군, 자동차부품연구원이 공동으로 추진하고 있는 617억 규모의 「e-모빌리티 클러스터 구축사업」중 하나로 자동차부품연구원 소속이다. 부지 76천㎡에 건축 4.9천㎡ (2개동, 지상 2층/지하 1층), 실내 평가 장비 10종, 실외 8종, 성능 시험장 등을 갖추고 있다. 금년 12월에는 센터 정문쪽으로 50천㎡ 규모의 e-모빌리티 전용 실외환경 평가기반이 착공할 계획으로, e-모빌리티의 연구·시험·인증 및 관련 기업 지원, 인력양성 등 국내 유일의 e-모빌리티 연구기관이라 할 수 있다. 
 
한국스마트이모빌리협회 박영태 이사장은 개소식 행사 축사에서 “짧은 시간동안 협회를 설립하고 자리잡기 위해 노력해 주신 협회 회원사분들과 많은 도움을 주신 관계자 분들의 노고에 감사한다”며, “향후 영광에 개소한 ‘e-mobility 연구센터’를 중심으로 e-mobility가 4차 산업혁명 중심인 새로운 교통수단으로 확고히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하였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