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 검색
  • 시승기검색

2018 CES - 바이톤(Byton), 바이톤 컨셉 공개

페이지 정보

글 : 원선웅(mono@global-autonews.com)
승인 2018-01-08 11:02:49

본문

[라스베가스 - 2018 CES] 중국의 전기차 스타트업 퓨쳐 모빌리티는 2018 CES에서 자사의 전동차 브랜드인 바이톤(Byton)을 미국 시장에 처음 소개하고, 이와 함께 전기 SUV 컨셉카를 최초로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컨셉카는 2019년 출시될 바이톤 브랜드 최초의 SUV에 대한 제안이다. 2019년 출시될 첫번째 SUV의 가격은 45,000 달러부터 시작된다. 테슬라(Tesla), 닛산(Nissan), BMW의 전 임원 3명이 설립한 퓨쳐 모빌리티(Future Mobility)는 텐센트의 투자 자회사 텐센트 홀딩스의 재정 지원을 받고 있다.

 

f4cefe91f4444102199670700cf07ff9_1515376 

퓨쳐 모빌리티는 지난 해 10월 전기 SUV 컨셉카의 이미지를 공개하고, 2022년까지 3가지 전기차를 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중국 시장 출시를 시작으로, 유럽과 미국 시장에서도 출시될 예정이며 2018 CES를 통해 북미 시장에는 최초로 소개될 계획이다.

 

f4cefe91f4444102199670700cf07ff9_1515376 

퓨처 모빌리티의 전기차는 주행 거리500km와 함께 커피 한 잔을 마시는 동안 충전해 일주일 동안 출퇴근 용으로 사용하기에 충분할 정도의 빠른 충전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번에 발표의 주요 내용은 내부에 있었다. 전면에 1,250 x 20 cm의 거대한 디스플레이를 탑재한다. 터치 대신 손짓으로 움직이는 제스처 컨트롤 방식으로 사용한다. 자동차에서 많은 시간을 보내는 만큼 사용자 생활에 유용한 기능을 대거 탑재한다는 계획이다. 바이톤이 개발한 EV 플랫폼은 다양한 차종 개발을 위한 확장성 또한 고려해 개발되었다.


f4cefe91f4444102199670700cf07ff9_1515376


f4cefe91f4444102199670700cf07ff9_1515376


f4cefe91f4444102199670700cf07ff9_1515376


f4cefe91f4444102199670700cf07ff9_1515376


f4cefe91f4444102199670700cf07ff9_1515376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