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2019 서울모터쇼 - 캠시스, 초소형 전기차 'CEVO(쎄보)-C' 공개

페이지 정보

글 : desk(webmaster@global-autonews.com)
승인 2019-03-28 13:02:44

본문

캠시스는 오는 4월 7일까지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진행되는 ‘2019 서울모터쇼’에서 4계절 날씨에 무관한 한국형 초소형 전기차 ‘CEVO(쎄보)-C’를 공개하고, 구체적인 출시계획을 발표한다.

 

초소형 전기차는 최근 국민적 이슈로 떠오른 미세먼지로 인해 친환경 차량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가운데, 오토바이와 승용차 사이의 신개념 교통수단으로 새롭게 주목 받고 있다. 정부도 미세먼지 저감을 목표로 전기차 인프라 확대 및 보조금 규모 확대 등으로 지원을 늘려 친환경 차량에 대한 수요는 지속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캠시스는 초소형 전기차 시장 선도를 목표로 경제적이고, 활용도가 높은 이동수단인 ‘CEVO-C’를 개발했다. 운송 관련 기업 및 정부기관, 일반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올해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모터쇼를 통해 공개된 ‘CEVO-C’는 국내 기술력으로 만든 초소형 전기차로 차량 윈도우는 물론 에어컨, 히터 등 냉난방 시스템을 구비해 계절에 관계없이 일반 차량과 동일한 조건에서 운전할 수 있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상세 스펙은 모터 최고출력 15kw에 최고 시속 80km/h, 1회 충전으로 약 100km를 주행할 수 있다. 1회 완충 시간은 약 3시간이며, 별도 판매되는 휴대용 충전기를 통해 가정용 전기로 충전도 가능하다. 100% 국내 기술로 설계, OEM 방식으로 중국 공장에서 생산해 품질에 대한 신뢰도를 높인 점도 차별화 요소다.

 

출고가격은 1,450만원으로, 소비자들은 정부와 지자체의 전기차 구매 보조금 지원을 통해 약 600~700만 원대에 구매가 가능하다.

 

또한 캠시스는 28일 모터쇼 프레스데이 브리핑을 통해 추가 라인업인 ‘CEVO(쎄보)-U’, ‘CEVO(쎄보)-T’의 출시계획도 함께 밝힌다. 2021년 3월 출시를 목표로 하는 미니 픽업트럭 ‘CEVO-U’는 소상공인, 자영업자 등을 타깃으로 소규모 물류를 수송하는데 적합한 차량으로 선보여질 예정이다. ‘CEVO-T’는 2022년 3월 출시 예정인 1t 픽업트럭으로, 대규모 시설 내의 운송이나 비교적 큰 물류를 다루는 기업에서 수요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CEVO-T’는 적재 공간의 개조를 통해 이동형 카페, 푸드트럭 등 다양한 활용이 가능해 자영업자 및 예비 창업자에게 긍정적 호응을 얻었다는 평가다.

 

캠시스는 이번에 공개하는 ‘CEVO-C’와 함께 국내 초소형 전기차 시장 선도기업으로의 도약은 물론 글로벌 시장으로의 진출도 도모할 방침이다. 캠시스 박영태 대표이사는 “특히 베트남, 태국 등 동남아시아 시장 진출을 적극 검토하고 있다”며, “오토바이 이용률이 높은 현지 특성상 더 안전한 이동수단에 대한 니즈가 있고, 환경문제에 대한 대비로 국가 차원에서의 세금 감면 등 혜택도 많아 진출을 준비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킨텍스 제1전시관 중앙부(EC-05)에 위치한 캠시스 부스는 CEVO의 슬로건인 ‘Catch the Future’를 바탕으로 푸른 색채의 전반적인 디자인과 발광사인의 로고 등을 활용해 미래지향적인 콘셉트로 꾸며졌다. 캠시스 부스에서는 ‘CEVO-C’ 전시와 함께 부스 방문객을 대상으로 예약 관련 상담, CEVO-C SNS 인증샷 이벤트 등을 진행한다. 또한 캠시스는 제2전시관에서 진행되는 친환경차량 시승행사에 CEVO-C 2대를 제공, 초소형 전기차를 직접 체험해보고 싶은 방문객 누구든지 참여가 가능하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