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캠시스, 초소형 전기차 ‘CEVO(쎄보)-C’ 판매개시

페이지 정보

글 : 원선웅(mono@global-autonews.com)
승인 2019-07-05 10:33:52

본문

캠시스가 오는 8월 공식 출시를 앞두고 있는 초소형 전기차 ‘CEVO(쎄보)-C’의 사전 예약을 마무리하고,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정식 판매 계약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정식 판매 계약을 접수한 고객은 오는 8월부터 캠시스 직영 오프라인 매장인 서울/경기 지점과 전남/영광 지점 및 제주 지점에서 순차적으로 차량을 인수 받을 수 있게 된다.
 

정식 판매에 나선 CEVO-C는 지난 10월부터 약 9개월간 온라인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예약을 진행해왔으며, 사전예약이 마무리된 지난 6월 30일 기준 3,027대의 예약을 기록하는 등 초소형 전기차의 차세대 리더로써 기대감을 한층 높이고 있다.
 

사전 예약을 신청한 소비자들의 데이터 분석 결과 40대(35.4%)와 30대(29.8%)가 가장 높았으며, 지역별로는 경기(28.7%), 서울(17.7%), 제주(7.6%) 순으로 나타났다. 또한 가장 많이 선택된 차량 색상은 미드나잇블루로 49.8%의 점유율을 기록해 1위를 차지했으며, 뒤를 이어 패션레드(27.4%)와 아쿠아블루(12.2%), 라임 그린(5.5%) 순으로 나타났다.

 

또한 캠시스는 정식 판매 시 2018년도 사전예약 고객에게는 40만원, 2019년도 사전예약 고객에게는 20만원의 특별할인을 적용해 차량을 판매할 예정이다.
 

캠시스 박영태 대표는 “경제성은 물론, 일반차량과 동일한 조건의 편의성 등을 갖춘 CEVO-C를 통해 초소형 전기차 시장의 차세대리더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며, “현재 CEVO-C는 인증 관련 막바지 절차가 진행 중이며, 예정된 출시 일정에 차질이 없도록 준비 중이다. 이후 본격적인 판매와 함께 소비자와의 접점을 극대화 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을 고민하고 진행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CEVO-C는 국내 기술력으로 설계한 초소형 전기차로 1회 충전에 약 100km의 주행이 가능하며, 1회 완충에는 약 3시간 가량이 소요된다. 에어컨과 히터 등 냉난방 시스템을 갖춰 날씨에 상관없이 주행이 가능한 것 또한 큰 장점이다. 최고 시속 80km/h에 모터 최고출력은 15kw이며, 1,450만원의 가격에 출시될 예정이다. 정부와 지자체의 전기차 구매 보조금 지원 등을 통해 일반 소비자들은 약 600~700만원대에 실구매가 가능할 전망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