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폭스바겐 ID.3, 오는 11월부터 독일 츠비카우 공장서 본격 생산 개시

페이지 정보

글 : 원선웅(mono@global-autonews.com)
승인 2019-09-10 05:16:03

본문

폭스바겐의 순수 전기차 ID.3의 본격 생산 개시가 카운트 다운에 들어갔다.

 

ID.3는 폭스바겐의 전기차 전용 플랫폼인 MEB 플랫폼 기반의 첫 번째 순수 전기차로, 이번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된다. 본격적인 양산은 오는 11월부터 독일 츠비카우 공장에서 진행되며, 현재 츠비카우 공장에서는 마지막 생산 로봇의 배치 및 조립라인의 테스트가 진행 중이다. 11월 생산 개시된 물량의 고객 인도는 내년 여름부터 시작될 예정이다.

 

8c6239c92cf2f00246a56a2fa2491447_1568060 

폭스바겐은 ID. 3를 선봉장으로 내세워 업계 최대 규모의 대대적인 전기차 공세를 펼칠 계획이다. 향후 3년 이내에만, 폭스바겐 그룹의 볼륨 브랜드 내에서 MEB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총 33개의 모델들이 생산될 예정이다.

 

E-모빌리티 담당 폭스바겐 브랜드 이사회 임원인 토마스 울브리히 (Thomas Ulbrich)는 "폭스바겐의 역사적인 아이콘 비틀의 첫 등장, 그 후 브랜드의 아이덴티티를 완성한 해치백의 교과서 골프의 등장 때처럼, 11월 ID.3의 생산과 함께 폭스바겐 브랜드는 완전히 새로운 시대를 맞이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ID.3의 생산 작업은 계획된 일정에 따라 완벽하게 진행되고 있다. 400대에 이르는 ID. 3의 사전 생산 차량들은 이미 유럽 전역에서 테스트를 거치고 있다. 이제 츠비카우 공장은 ID.3를 통해 진정한 e-모빌리티의 선구자 역할을 하게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