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아우디, 중 FAW와 배터리 전기차 생산 위한 합작사 설립한다.

페이지 정보

글 : 채영석(charleychae@global-autonews.com)
승인 2020-10-14 08:45:10

본문

아우디가 2020년 10월 13일, 중국 FAW와 PPE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는 배터리 전기차차의 공동 생산을 위한 양해 각서 (MoU)에 서명했다고 발표했다. 이 양해 각서는 현재 중국 북부 창춘에서 개최되는 독일-중국 자동차 컨퍼런스에서 체결됐다고 밝혔다. 앞으로 아우디는 포르쉐와 공동으로 개발 한 프리미엄 플랫폼 일렉트릭 (PPE)을 중국에 도입하여 최대 시장의 변화를 더욱 진전시킬 것이라고 덧붙였다. 2024 년부터는 새로운 PPE 플랫폼에서 중국 시장을 위해 몇 가지 배터리 전기차가 생산될 예정이라고 한다. 

아우디는 중국에서 지속 가능한 모빌리티의 길을 체계적으로 따르고 있으며 특히 중국 프리미엄 고객의 요구 사항과 희망 사항에 맞게 현지에서 생산된 드라이브 포트폴리오를 조정하고 있다. 

중국에서 아우디의 전기 이니셔티브는 이미 시작됐다. 아우디와 FAW는 배터리 전기차 Q2L e- 트론과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A6L TFSIe를 공동으로 생산하고 있는 것이다. 또한 아우디 e- 트론은 9 월 말부터 장춘에서 생산되고 있다. 앞으로 아우디는 중국에서 e트론 제품군의 추가로 뱌터리 전기차를 생산 판매하거나 국산화 할 계획이다. 아우디는 2025 년까지 중국에서 전체 판매대수의 약 1/3을 배터리 전기차로 대체할 방침이다. 

2020 년 1 월부터 9 월까지 아우디의 중국시장 판매대수는 전년 동기 대비 4.5% 증가한 51만 2,081 대였다. 코로나19로 인한 생산 중단에도 불구하고 아우디는 중국에서 30 년 역사상 최고의 성과를 거두었다고 밝혔다. 

아우디는 이미 FAW-VW 합작투자 회사인 중국의 4 개 지점 (창춘, 포산, 톈진, 칭다오)에서 합계 약 70만대의 차량을 생산하고 있다.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