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아우디, 2025 년까지 전기 이동성 예산 350억 유로 증액

페이지 정보

글 : 채영석(charleychae@global-autonews.com)
승인 2020-12-03 17:59:15

본문

아우디가 2020년 12월 3일, 는 향후 5 년 동안의 투자 계획을 통해 네트워크화되고 지속 가능한 프리미엄 모빌리티 제공 업체로의 전환을 추진하고 있다고 발표했다. 총액은 약 350 억 유로를 투자하며 특히 미래 차량 프로젝트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투자 금액의 절반에 해당하는 170 억 유로가 미래 기술에만 할당된다고 덧붙였다. 

 

폭스바겐 그룹 전체와 마찬가지로 아우디는 전동화에 대한 투자를 강화하고 있다. 배터리 전기차와 하이브리드에 대해 약 150 억 유로를 책정해 전기 로드맵의 핵심적인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는 것이다. 필요한 재정 범위는 e- 플랫폼 전략과 소프트웨어 개발 모두에서 폭스바겐 그룹의 시너지 효과에 의해 만들어진다. 고정 비용의 개선, 더 적은 제품 포트폴리오 및 비 차량 투자의 절감을 통해 재정적 견고성을 확보한다는 방침이다.

 

아우디는 전기화와 하이브리드화를 위해 2021 년부터 2025 년까지 연구 개발 및 고정 자산 투자에 약 350 억 유로를 지출할 계획이다. 그 중 차량 프로젝트와 혁신적인 차량 기술에만 약 170 억 유로를 할당한다. 

 

아우디는 포르쉐 함께 프리미엄 전기 플랫폼 (PPE)을 개발하고 있다. 동시에 아우디는 그룹의 모듈식 전기 플랫폼 (MEB)의 기술을 사용한다. 투자 계획을 기반으로 2021 년부터 2025 년까지의 초기 지출은 로드맵 E의 구현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총 지출의 40 % 이상인 전동화에 대한 150 억 유로 중 약 100 억 유로는 전기 이동성에, 50 억 유로는 하이브리드화에 사용된다. 이를 통해 2025 년까지 e- 포트폴리오를 약 30 개 모델로 확장 할 것이며, 그 중 약 20 개는 배터리 전기차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