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미 뉴욕, 탄소중립 위한 트럭 바우처 프로그램 런칭

페이지 정보

글 : 채영석(charleychae@global-autonews.com)
승인 2021-01-07 09:15:22

본문

뉴욕 주지사 앤드류 쿠오모(Andrew M. Cuomo)가 2021년 1월 5일, 배터리 전기 상용 트럭과 하이브리드 및 압축 천연가스 트럭을 포함한 기타 에너지 효율적인 운송 수단의 구매를 장려하기 위해 1,900 만 달러의 뉴욕 트럭 바우처 인센티브 프로그램을 발표했다. 

트럭 바우처 프로그램에는 다음과 같은 두 가지 바우처 기금이 포함된다고 밝혔다. 주로 뉴욕주, 수도권 및 서부 뉴욕주와 같은 연방 청정 대기 기준을 충족하지 않는 주 전역의 30 개 카운티에서 제공되는 배터리 전기 트럭 바우처에 대해 900만 달러; 그리고 압축 천연 가스, 하이브리드 전기차 및 배기 가스 제어 장치가 장착된 디젤 엔진 개조를 포함하는 뉴욕시를 위한 1,000 만 달러의 대체 연료 바우처 기금 등이다.

발표된 전동화 노력에는 대중 교통 당국의 전기 버스 사용 확대에 대한 인센티브 1,640 만 달러와 스쿨 버스 운영자가 배기 가스 배출이 적은 깨끗한 교통 수단을 확보하기 위한 250 만 달러가 포함된다고 덧붙였다. 

쿠오모 지사는 “대규모의 대중 교통 및 스쿨 버스를 전동화하는 것은 기후 변화에 맞서 싸우는 데있어 중요한 단계이며 더 친환경적인 뉴욕 주를 만들기 위한 야심찬 목표를 달성하는 데 필수적이다. 이러한 이니셔티브를 통해 버스 운영자는 이제 현대화하고, 배출량을 줄이며, 탄소 발자국을 더욱 줄이기 위해 노력하면서 소외된 지역 사회가 더 깨끗한 대중 교통 옵션을 갖도록 보장하는 데 필요한 지원과 자원을 갖게 될 것이다." 라고 말했다.

이 프로그램은 대형 픽업, 배달 밴, 박스 트럭, 버스, 트랙터 트레일러, 쓰레기 트럭 및 시멘트 및 덤프 트럭과 같은 건설 차량을 포함하는 클래스 3-8 트럭을 대상으로 한다. 프로그램 조건에 따라 바우처를 받을 차량 제조업체, 딜러 및 개조 공급자를 승인하여 더 낮은 차량 가격으로 구매자에게 전체 인센티브를 전달할 수 있다. 전기 트럭 바우처는 이날부터 프로그램 지침을 충족하는 적격 차량 구매에 대해 수락된 바우처와 함께 사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NYC의 대체 연료 바우처와 디젤 개조 자금은 각각 8 월 말과 9 월에 출시 될 예정이라고 한다. 

뉴욕은 2035년 탄소중립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2035년까지 100% 무공해 차량 판매 목표를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통해 연간 1,700만톤 이상의 온실가스를 저감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하고 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