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중국 트랜드포스, “올 해 전동화차 판매 30% 증가 전망”

페이지 정보

글 : 채영석(charleychae@global-autonews.com)
승인 2024-02-21 08:35:47

본문

중국 시장조사회사 트렌드포스(TrendForce)가 2024년 2월 20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2023년 배터리 전기차 시장 점유율에서 테슬라가 19.9%로 가장 높았고 다음으로 BYD가 17.1%, 광저우(GAC) 아이온이 5.2%로 3위, SAIC-GM-울링이 4.9%로 4위를 차지했다고 cnevpost가 보도했다.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전기차는 BYD와 리오토 2023년 각각 33.8%와 9.6%의 점유율로 상위 2위를 차지했다. 

 

트렌드포스에 따르면 배터리 전기차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전기차, 수소 연료전지 전기차 등 2023년 글로벌 전동화차 판매대수는 29.8% 증가한 1,303만대였다. 2022년 54.2%의 성장률보다는 둔화된 수치이다. 그 중 배터리 전기차는 24% 증가한 911만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전기차는 45% 증가한 391만대였다. 이 수치는 한국의 시장조사회사 SNE리서치의 33.4% 증가한 1,406만대와는 차이가 있다. 

 

올 해에는 기저효과로 성장세가 둔화되어 30% 증가한 1,687만대로 예상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