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 검색
  • 시승기검색

카쉐어링의 그늘에 대한 단상의 기사에 관한 의견

페이지 정보

작성자 부엉이 작성일16-10-12 13:31 조회698회 댓글0건

본문

유일한 기자님의 카쉐어링 관련 글 잘읽었습니다. 카쉐어링을 주제로 저도 연구를 하여온지라 관심있게 읽었으나 몇몇 부분에 대한 제 생각을 올리고자 합니다. 우선 공유경제의 정의 부분에서 위키피디아를 인용하는것은 적절치 않다고 봅니다. 위키피디아는 말그대로 누구나 자신의 지식을 올리는 인터넷사전개념인데 하나의 개념을 설명함에있어 이런위키피디아 같은걸 인용하는것보단, 공유경제에 대한 개념에 관한 전문가들의 내용을 직접인용하는것이 맞는거 같습니다. 말씀하신내용중에 몇몇 부분은 저도 심히 공감하는 바입니다. 특히 차량의 이용대가 몰리는 오후나 주말에 차량의 availability가 떨어지는 것이 사실입니다. 

하지만 기사 내용중 "카쉐어링은 주로 도심지에서 이루어지는데 도심은 주거 지구와 상업 지구, 오피스 지구가 구획별로 분리된 경우가 대부분이기 때문이다. 이 시간에 자동차가 필요한 사람들은 대부분 주거 지구에 머물러 있는 경우가 많을텐데, 카쉐어링을 위해 상업 지구나 오피스 지구까지 걸어가거나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것도 어불성설이다."

하지만 위내용은 사실이 아닙니다. 카쉐어링 관련 연구를 진행하는 Carplus의 2015년 연간보고서에 따르면, 전세계 카쉐어링2위시장이자 유럽내 최대의 카쉐어링 시장인 영국 런던의 경우 현재 50%이상의 사용자가 걸어서 5분내에 카쉐어링 차량을 이용할수 있다고 나와있습니다. 또한 카쉐어링(round-trip의 경우)을 이용하게 되면서 차량을 정말 필요할때만 이용하게끔 미리 계획을 짜고, 대중교통을 더욱 이용하면서 전체적으로 도심의 개인차량의 숫자가 줄어들고(카쉐어링 1대당 약10~17대 감소효과) 사용자의 '교통습관'변화가 오는 긍정적인 효과가 있다고 나와있습니다.  카쉐어링을 이용하게되면서 대중교통도 더욱 이용하는것이 전반적으로는 오히려 긍정적인 측면이라는 의견입니다.

" 이와 같이 사용하지 않고 서 있는 시간에 자동차가 꼭 필요한 다른 사람에게 차를 빌려주고 그 대가로 약간의 돈을 받는 것을 전제로 하는 것이 카쉐어링의 기본이다. 사실 돈을 받는 경우에도 큰 대가를 바라기 보다는 자동차 관리에 필요한 비용에 주머니 사정이 허락하는 한에서 소정의 사례 정도를 더하는 것이 진정한 카쉐어링이라고 할 수 있다."말씀하신 카쉐어링은 카쉐어링 모델중 하나인 P2P방식의 카쉐어링입니다만, 사실 거의 활성화되지 않는것이 현재의 카쉐어링입니다. 오히려 ZIPCAR나 다임러, BMW의 CAR2GO, DRIVENOW같이 B2C모델이 더욱 일반적입니다.

따라서
"자동차를 필요로 하는 인원들이 대거 몰리고 자동차 수량은 적다면, 카쉐어링은 당연히 실현되지 않는다. 이는 퇴근 시간에도 동일하게 적용되니 이 시간에 개인 자동차를 카쉐어링에 활용한다는 것은 포기해야 한다."  " 카쉐어링을 진행한 자동차가 빌리는 도중 차주의 긴급한 용무로 인해 중간에 돌아가야 한다면?"
내용도 맞는내용이긴 하나, 전세계적으로 B2C모델이 훨씬더 일반적인만큼 위의 문제는 커다란 이슈가 되지는 않는다고 생각합니다.

마지막으로

"굳이 차를 험하게 운전하지 않더라도, 자동차의 청결 상태에까지 신경쓰는 경우는 그다지 없을 것이다. 이는 한국의 문제만은 아니며, 유럽의 카쉐어링 업체가 보유한 자동차들도 쓰레기가 가득하거나 먼지로 실내가 덮여 있기는 마찬가지이다. 업체가 보유한 자동차도 이런데 개인의 자동차는 더더욱 말할 필요도 없다. 만약 개인의 자동차를 카쉐어링으로 공유했는데 자신이 탑승했을 때 먼지와 쓰레기가 가득 찬 실내와 마주하게 된다면 과연 누가 카쉐어링을 적극적으로 진행하고자 할까? " 위내용도 완전히 틀린내용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특히 마지막에 말씀하신 개인의 카쉐어링의 쓰레기문제..는 P2P카쉐어링이 성공하지 못한 이유중 하나로 분석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제가 런던에서 약 10년을 살고 카쉐어링을 3년여이상 이용하고 있습니다만, 쓰레기가 가득한 B2C카쉐어링은 없었습니다.  물론 좀 쓰레기가 있는 경우도 있엇으나, B2C카쉐어링의 경우 다양한 고객홍보룰 (ZIPCAR의 경우 Six simple rule)등을 적용해 차량을 청결하게 유지, 1/4이상의 주유, 애완동물은 캐리어에..등등 사용자가 지켜야할 에티켓을 적극홍보하며, 동시에 페널티 부과제도 도입하고 있습니다. 기사에서 언급하신 내용들중 여러가지로 공감하고 맞는내용이 대부분이나, 카쉐어링이 단순히 문자그대로 내차를 남과 공유~하는 개념이, 비록 시작은 그러하였을지 모르나, 더이상 그러한 개념보다는 서비스디자인, 사용자 중심디자인과, 마케팅 등 다양한 개념을 접목하여 기업형으로 성장하고 있는 만큼 좀더 디테일한 내용과 분석이 필요할거 같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