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스파이샷] 르노 메간 RS 트로피

페이지 정보

글 : desk(webmaster@global-autonews.com) ㅣ 사진 : desk(webmaster@global-autonews.com)  
승인 2018-06-24 22:01:46

본문

르노는 한 때 메간 RS 트로피로 뉘르부르크링 전륜구동 랩타임 1위를 유지했었던 적이 있다. 그 뒤 폭스바겐과 혼다가 그 자리를 차지했기 때문에 이번에 다시 신형 메간을 이용해 이 자리를 차지할 것으로 추정된다. 이번에 포착된 것은 신형 메간을 기반으로 하는 메간 RS 트로피 모델로 현재 판매하고 있는 메간 RS보다도 강력할 것으로 기대된다.

 

a1627ba79c2777164743f52de23b1963_1529845
a1627ba79c2777164743f52de23b1963_1529845 

신형 메간 RS 트로피는 시빅 타입 R을 이겨야 하기 때문에 적어도 300마력은 발휘할 것으로 예상된다. 여기에 서스펜션 튜닝이 가해지고 더 큰 휠과 브레이크가 적용되고 LSD도 추가될 것이다. 에어로파츠도 효율 향상을 최우선으로 하여 다듬어질 것으로 보인다. 수동변속기를 선택할 수 있는 일반 RS 모델과는 달리 트로피는 랩타임 기록을 위해 DCT만을 적용할 수도 있다.

 

a1627ba79c2777164743f52de23b1963_1529845
a1627ba79c2777164743f52de23b1963_1529845 

이전 메간 RS 트로피의 노르트슐라이페 랩타임 기록은 7:54.36인데, 혼다 시빅 타입 R의 기록은 7:43.8이다. 따라서 신형 메간 RS 트로피는 이보다 더 빠른 랩타임을 기록해야 한다. 신형 트로피는 올해 말 즈음에 모습을 드러내고 이후 곧바로 노르트슐라이페 랩타임 도전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