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 검색
  • 시승기검색

포드, 독일에서 카투카 테스트 개시

페이지 정보

글 : 한상기(hskm3@hanmail.net)
승인 2013-06-27 00:58:20

본문

포드, 독일에서 카투카 테스트 개시

포드가 simTD(Safe Intelligent Mobility – Testfield Germany) 프로젝트에 참여한다. simTD에 참여하는 S-맥스는 전방 차량의 제동 상황을 미리 파악할 수 있는 EBL(Electronic Brake Light) 기능이 탑재된다. 사고 상황을 회피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운전자가 앞이 안 보이는 도로 또는 상황에서 전방 차량의 제동 여부를 알 수 있다면 사고 가능성이 크게 낮아진다. 연쇄 추돌 사고 같은 최악의 상황을 미연에 방지할 수 있다는 포드의 설명이다. simTD에 투입되는 S-맥스에는 이를 위한 다양한 장비가 탑재돼 있다.

EBL의 경우 차와 차를 연결하는 무선 신호를 주고받는다. 앞차가 브레이크를 밟을 경우 대시보드에 위치한 라이트가 점등돼 제동 여부를 알 수 있다. 포드는 차와 차는 물론 차와 교통시설 간의 양방향 통신도 시스템의 핵심이라고 설명했다. simTD 테스트에는 120대의 차량과 500명의 운전자가 참여하며 이중 포드가 20대의 S-맥스를 공급한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