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GM과 AT&T, 5G로 셀룰러 커넥티드 협력 합의

페이지 정보

글 : 채영석(charleychae@global-autonews.com)
승인 2021-08-23 15:22:34

본문

GM과 AT & T가 2021년 8 월 19 일, 미국에서 향후 10 년간 생산될 수백만 대의 GM 차량에 5G 이동 통신의 셀룰러를 연결하는데 협력하기로 합의했다고 발표했다. 더불어 고성능 5G 코어 네트워크의 새로운 기준을 구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5G 네트워크를 통해보다 빠르고 고품질의 음악과 비디오 다운로드, 빠르고 안정적이며 안전한 무선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빠른 탐색, 매핑, 음성 서비스 등이 가능하게 된다고 한다.

5G 연결은 GM의 2024 년형 모델의 일부 차량에서 먼저 제공 될 예정이라고 한다. 또한 GM의 5세대 네트워크를 통해 현재 4G LTE 장착 2019년형 모델과 신형 차량은 더 빠른 연결 속도와 향후 5G 장착 차량의 동일한 성능 이점을 경험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 미국의 쉐보레, 뷰익, GMC 및 캐딜락 소유자는 2019년 4G LTE 지원 모델로 사용되며, 새로운 차량은 사용 가능한 새로운 네트워크 인프라로 쉽게 이동할 수 있다.

AT & T는 미국에서 가장 신뢰할 수 있는 5G 네트워크를 갖추고 있으며, 미국에서 2 억 5000 만명 이상을 커버하고 있다. 2016 ~ 2020 년 사이에 AT & T는 무선 및 유선 네트워크에 1100 억 달러 이상을 투자했다.

GM은 온스타 및 커넥티드 서비스2를 미국과 캐나다에서 1,600만 명 이상의 고객에게 제공하고 있다. 2014년 4G LTE가 출시된 이래 GM 소유주들은 브랜드 전반에 걸쳐 1억 7,100만 Gb  이상의 데이터를 사용했으며, 이는 거의 57억 시간 동안 스트리밍된 음악 또는 7억 1,600만 시간 이상의 스트리밍 비디오에 해당한다.

AT&T와 마이크로소프트는 GM의 신속한 혁신과 차세대 커넥티드 차량 솔루션 제공을 지원하기 위해 AT&T의 5G 네트워크의 속도와 안정성을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 서비스와 함께 제공하고 있다. 

4G LTE와 5G 네트워크 개선은 GM의 성장하는 공중파 업데이트 전략의 미래를 위한 토대가 될 것이며, 자동차 회사의 전반적인 혁신과 성장 계획의 요소라고 강조했다.

GM의 5세대 네트워크는 슈퍼 크루즈와 차량 인텔리전스 플랫폼과 같은 기술이 발전함에 따라 강력한 기반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AT & T와 GM은 2014 년 Wi-Fi 핫스팟을 자동차화한 이래 협력 해 오고 있다. GM은 북미 1600 만명 이상의 고객에게 온스타와 커넥티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