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비스티온, CES에서 새 V2X 기술 공개

페이지 정보

글 : 한상기(hskm3@hanmail.net)
승인 2013-12-19 00:29:57

본문

비스티온, CES에서 새 V2X 기술 공개

비스티온이 CES에 새 V2X 기술을 공개한다. 가까운 미래에 상용화가 가능하다는 비스티온의 설명이며 미국과 유럽 메이커에게 가장 먼저 공급될 전망이다. V2X는 차와 차 또는 차와 교통시설 간의 양방향 통신이 가능한 기술이다.

V2X는 앞으로 상용화될 자율주행 자동차에 있어서도 빼놓을 수 없는 기술이 된다. 긴밀한 양방향 통신을 통해 다양한 정보를 미리 파악할 수 있고 교통사고를 감소시키는 역할도 한다. 비스티온은 NXP 반도체와 코다 와이어리스 등과 함께 V2X 기술을 중점적으로 연구하고 있다. 그리고 NHTSA가 진행하는 SPMD(Safety Pilot Model Deployment)에도 참여 중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