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재규어랜드로버, 자율 주행 차량 기술 테스트를위한 스마트 시티 허브 개발

페이지 정보

글 : 채영석(charleychae@global-autonews.com)
승인 2020-11-16 15:14:33

본문

재규어랜드로버가 2020년 11월 26일, 글로벌 소프트웨어, 모빌리티 및 통신 회사와 협력하여 자율주행 차량이 자동차, 보행자 및 자전거 운전자와 거리를 공유하는 연결된 기술을 실제 세계에서 테스트 할 수 있는 스마트 시티 허브를 구축한다고 발표했다. FMCI (Future Mobility Campus Ireland)는 12km의 공공 도로에 분산된 협업 테스트 베드가 되어 귀중한 센서 데이터를 활용하고 다양한 도로 환경 및 교통 시나리오를 시뮬레이션하고 새로운 기술을 시험 할 수 있는 시설과 전문 지식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시험의 일환으로 배터리 전기차 재규어 I-PACE가 테스트를 위해 사용된다고 덧붙였다. 

테스트 베드는 재규어랜드로버의 자율주행, 커넥티비트, 전기 및 공유 차량에 대한 연구를 발전시킨다. 실제 시설에는 고정밀 위치 시스템, 데이터 관리 및 제어 센터, 자율 주행 프로토 타입 차량과 함께 현장 전체에 센서가 장착된다. 여기에는 스마트 교차로, 연결된 도로, 자율 주차 및 전기 자동차 충전뿐만 아니라 450km 길이의 연결된 고속도로와 연결되는 링크와 아일랜드의 샤논공항에서 출발하는 무인 항공기 (UAV) 용 항공 교통 통로가 있다. 

재규어랜드로버는 FMCI의 리드 파트너이며 시스코(Cisco), 시게이트(Seagate), 레노보(Renovo), 레드 햇(Red Hat), 발레오 및 메르곤(Mergon)을 포함한 다른 글로벌 기술 회사와 협력하여 시설을 개발할 계획이다. 전통적으로 이러한 테스트 사이트는 해외에 설립됐었다. FMCI는 재규어랜드로버에 기존 시설 옆에 핵심 연구 사이트인 샤논 소프트웨어 허브를 제공한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