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다임러AG 토크 로보틱스, 아마존 클라우드 사용한다

페이지 정보

글 : 채영석(charleychae@global-autonews.com)
승인 2021-02-19 08:25:05

본문

다임러 AG가 2021년 2 월 17 일, 자회사인 토크 로보틱스(Torc Robotics)가 뉴 멕시코와 버지니아의 차세대 자율주행 트럭 테스트를 위한 데이터 전송, 저장 및 컴퓨팅 용량에 필요한 규모와 속도를 처리하기 위해 클라우드 공급업자로 아마존 웹서비스(AWS)를 선택했다고 발표했다. 

토크 로보틱스는 다임러트럭 AG의 독립 자회사로, 트럭 운송 고객에게 제공되는 레벨 4 자율 시스템의 상용화를 담당하고 있다. SAE 기준 레벨 4 모든 주행 기능을 수행할 수 있다고 밝혔다.

다임러는 보다 안전한 도로와 더 지속 가능한 운송 솔루션에 대한 수요 증가에 부응하기 위해 레벨 4의 자동 운전 트럭의 조기 실용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토크 로보틱스 사는 우선 클라우드 제공자로서, 아마존 웹 서비스 (AWS)를 선택했다. AWS의 광범위한 기능은 신속하고 안전한 데이터 전송, 지능형 스토리지, 분석 도구, 고성능 멀티 코어 CPU 및 GPU 컴퓨팅을 제공하도록 설계되어있다. 이는 자율주행 기술 테스트 및 상용화에서 비용 효율적인 플랫폼을 신속하게 개발하는 데 도움이 된다.

뉴 멕시코에 있는 토크의 테스트 차량은 이미 공공 도로 테스트에서 페타 바이트의 데이터 (1 페타 바이트는 100만 기가 바이트)를 생성하고 있다. 토크의 엔드-투-엔드 소프트웨어 스택은 라이다, 레이더 및 카메라와 같은 여러 센서에서 원시 데이터를 수집하고 처리한다. 경로 및 차량 크기의 확장 외에도 차세대 테스트 트럭은 더 높은 해상도에서 더 많은 센서를 통합하여 더 긴 범위에서 물체 감지를 향상시켜 분석, 시뮬레이션 및 기계 학습을 위한 데이터의 크기를 더욱 증가시켰다.

이를 바탕으로 레벨 4의 고급 자동 운전 트럭은 24 시간 차량의 이용률을 높임으로써 효율성과 생산성을 향상시킨다. 야간 등 교통량이 적은 시간대에 주행 할 수 있기 때문에 루트 관리를 통해 교통 체증을 피할 수 있다. 2015 년에서 2050 년 사이에 세계화물 수송량은 2 배 이상 증가 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기 때문에 자율주행 트럭의 개발은 중요하다는 것이 업계의 인식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