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오토상하이 2021- ZF, 프로 에이아이 수퍼 컴퓨터 출품

페이지 정보

글 : 채영석(charleychae@global-autonews.com)
승인 2021-03-24 10:36:24

본문

ZF가 오토상하이 2021에 차세대 ZF 프로 에이아이(ProAI) 수퍼 컴퓨터를 출품한다고 발표했다. 소프트웨어 정의 차량 및 도메인 또는 영역 컨트롤러를 기반으로 하는 새로운 전자 아키텍처의 요구 사항을 충족하도록 설계됐다고 밝혔다. 

소프트웨어 정의 차량이 빠르게 현실화되고 있다. 미래 차량 아키텍처의 핵심은 중앙 소프트웨어가 실행되는 고성능 도메인 또는 구역 컨트롤러다. 뇌가 신체의 모든 부분에 연결되어있는 것처럼 자동차의 중앙 컴퓨터는 모든 센서 및 액추에이터와 상호 작용하여 자율 주행, 전기 이동성, 차량 동작 제어 및 통합 안전 기능에서 탁월한 이동 경험을 가능하게 한다.

ZF는 차세대 프로 에이아이 모든 전략적 기술 영역에서 소프트웨어 정의 차량의 시스템 공급 업체로서의 전문성을 보여줄 것이라고 강조하고 있다. 하이라이트 중에는 고성능 컴퓨터, 소프트웨어 솔루션, 자율 주행을 위한 레벨 2+ 및 레벨 4/5 시스템, EVplus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및 전기 모빌리티를 위한 최신세대의 전기 액슬 드라이브 시스템이 있다. 또한 차량 모션 제어를 위한 cubiX 섀시 시스템 소프트웨어와 충돌 전 안전 시스템을 강조할 것이라고 밝혔다.

상용차 기술의 리더로서 ZF는 광범위한 지능형 및 자율 주행 솔루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여기에는 최신 관련 중국 안전 법규를 준수하고 올해 중국 도로에서 데뷔 할 AEBS (Advanced Emergency Braking System;첨단 비상 브레이크 시스템)가 포함된다. 연료 효율 및 CO2 배출 감소에 대한 수요 증가에 대응하기 위해 특별히 개발된 예측 경제 크루즈 제어 시스템 (PECC) 자율 주행 개방형 플랫폼 기술 (ADOPT)은 가상 운전자와 함께 '지능형 제어 인터페이스'를 제공하고 이를 차량의 모션 제어 시스템과 연결하여 차량 안전을 보장함으로써 자율 주행 개발을 단순화하고 가속화한다.

ZF는 1981 년 이래 40 년 동안 'Sold in China', 'Made in China', 'Designed in China'의 여정을 거치며 중국사업을 신장시켜왔다. 2020 년에 ZF는 약 1만 2,500 명의 직원과 함께 중국에서 64 억 유로의 매출을 올렸다. 

오토 상하이 2021년은 4월 21일부터 28일까지 상하이 국제 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다.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