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독일의 시험인증기관 TÜV SÜD, 독일 자율주행 시험장 개발 지원

페이지 정보

글 : desk(webmaster@global-autonews.com)
승인 2018-06-01 16:57:53

본문

TÜV SÜD가 자율주행 차량 개발 및 승인을 위해 독일 바덴 뷔르템베르그 자율주행 시험장 운영사인 칼스루해 대중교통청(KVV: Karlsruhe Public Transport Authority)과 협력한다.

 

바덴 뷔르템베르그 자율주행시험장은 일상의 교통 상황에서 차량을 시험할 수 있는 장소로 연구 기관, 민간 모두 사용할 수 있다. 바덴 뷔르템베르그 교통부의 지원을 받아 진행되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TÜV SÜD는 미래 자동차 기술 영역에서 최고의 안전 파트너가 되고자 하는 목표를 향해 한 걸음 나아가고 있다.

 

TÜV SÜD의 모빌리티 사업 총괄 패트릭 프루(Patrick Fruth)는 “TÜV SÜD는 150년 이상 혁신 기술의 안전성과 대중 수용성 증진을 위해 헌신해왔다. 이번 독일 바덴 뷔르템베르그 자율주행 시험장과 협력을 통해 미래 운전기술의 안전성을 높이는 실질적인 지원을 제공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양사는 시험장의 시스템, IT및 데이터 보안과 관련해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TÜV SÜD는 시험장 운영에 있어 가장 기본이 되는 품질경영시스템 구축을 지원할 뿐만 아니라 시험장 사용 및 차량 승인과 관련된 모든 문제를 지원한다.

 

패트릭 프루는 “팔각형 품질 마크는 신기술의 안전성 및 보안성을 상징할 뿐만 아니라 바덴 뷔르템베르그 시험장이 널리 인정받을 수 있도록 할 것이다”고 말했다.

 

 

◇차량 승인 파트너, TÜV SÜD

 

TÜV SÜD는 포괄적인 검증 및 기술지원 프로세스를 거친 후 개별 프로젝트마다 적절한 품질 마크를 부여한다. 이로써 TÜV SÜD는 도로 승인과 관련하여 차량 개발에 간접적으로 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이는 고도의 자동화 및 자율화된 자동차를 위한 승인 표준을 확립하는 데 있어 중요한 부분이다. TÜV SÜD는 또한 시험장 고객과 승인 당국 간의 의사소통을 지원하며 개별 및 프로토타입 승인도 지원한다.

 

TÜV SÜD 글로벌 자율주행 사업 총괄 후셈 압델라티프(Houssem Abdellatif) 박사는 “TÜV SÜD는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개발 단계에서부터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대중교통 차량의 경우 승인 당국과의 인터페이스를 지원한다”고 말했다.

 

TÜV SÜD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시대를 대비해 지난해 디지털화 및 IoT, 4차 산업혁명 분야 시험 인프라 확장, 새로운 서비스 및 비즈니스 모델 개발, 임직원 교육을 위해 약 1억2300만유로(한화 약 1500억원 이상)를 투자했다. 최근에는 지멘스, IBM, 에어버스 등 주요 16개 글로벌 회사가 참여하는 국제 사이버보안 이니셔티브 ‘신뢰의 헌장’에 가입하기도 했다. 자율주행 관련 독일 국책과제인 페가수스 프로젝트에 유일한 시험인증기관으로 참여하는 등 보다 안전한 미래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독일 바덴 뷔르템베르그 자율주행 시험장은 2018년 5월 3일 칼스루해 대중교통청(KVV) 내에 공식 개장됐다. 자세한 사항은 웹사이트에서 확인 가능하다.

 

TÜV SÜD는 1866년 설립된 이래 150년 이상 보다 안전하고 지속가능한 세상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선도적인 글로벌 기술 서비스 기업이다. 독일 뮌헨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유럽, 미주, 중동 및 아시아 전역에 걸쳐 1000여 곳의 지역 사무소 및 시험소와 2만4000명 이상의 전문 인력을 보유하고 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