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 검색
  • 시승기검색

롯데렌터카, IoT 활용해 이용 편의성 높인 차세대 장기렌터카 선보여

페이지 정보

글 : desk(webmaster@global-autonews.com)
승인 2019-04-01 10:03:12

본문

 롯데렌탈(대표이사 이훈기)의 대한민국 No.1 롯데렌터카는 IoT(사물인터넷) 기반 ‘올 뉴 신차장기렌터카’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1일 밝혔다.

 

‘올 뉴 신차장기렌터카’는 고객이 차량을 이용할 때의 편의성을 혁신적으로 높인 차세대 장기렌터카 서비스이다. IoT를 활용해 기존 장기렌터카 서비스 전체를 업그레이드한 개념이며, 롯데렌터카 개인 고객이라면 누구나 별도의 가입 비용 없이 이용 가능하다.

 

이번 서비스의 주요 장점은 IoT 기술로 차량상태를 실시간 확인하고 정비가 필요할 경우 먼저 알려준다는 점이다. 또한 고객이 엔진오일, 배터리, 에어컨 필터 등 주요 소모품의 교체를 신청하면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서 전문적인 방문 정비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가령 롯데렌터카의 고객은 엔진오일 교체주기인 6000~8000Km의 주행 거리마다 정비 권장 알림을 받으며, 카센터를 직접 방문할 필요 없이 차량정비 장소를 지정할 수 있어 편리하다. 특히 출장비 부담이 없는 경제적인 금액으로 방문정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어 자가정비보다 비용적 측면에서도 우월하다.

 

이외에도 차량의 이상유무와 충격 감지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IoT 진단 기능으로 일일이 알기 힘든 내 차 상태를 24시간 언제 어디서든 확인할 수 있다. ‘올 뉴 신차장기렌터카’의 IoT 서비스는 롯데렌터카 전용 차량관리 앱 ‘오토매니저’에서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올 뉴 신차장기렌터카’는 4월 한 달간 장기렌터카 온라인 다이렉트몰인 ‘신차장 다이렉트’에 한해서 제공되며 추후 오프라인 지점을 포함한 모든 세일즈 채널로 확대될 예정이다. 이번 서비스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신차장 다이렉트 공식 홈페이지(direct.lotterentacar.net)와 오토매니저 앱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 밖에도 롯데렌터카는 올 뉴 신차 장기렌터카의 론칭을 기념해 경품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4월 한 달간 신차장 다이렉트 계약 고객 전원에게는 GS칼텍스 3만 원 주유권을 제공하며, 추첨을 통해 에어컨 필터, 워셔액 등 다양한 차량용품이 포함된 신차장 IoT 방문정비 이용권을 증정한다.  

 

롯데렌탈 이훈기 대표이사는 "기존 장기렌터카는 대여료 할인 등 계약시점의 경제적 혜택에 치중한 반면, 이번 올 뉴 신차 장기렌터카는 계약 후 차량 이용 과정 전반에 걸쳐 고객 편의성을 극대화한 서비스 모델”이라며, “가치소비, 가심비, 소확행 등 ‘만족’을 중시하는 최근 소비트렌드에 발맞춰 롯데렌터카 만의 차별화된 고객 경험과 이용 편의성을 제공할 수 있도록 서비스 혁신에 매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