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코닉세그 아제라의 마지막 모델, 굿우드에서 공개

페이지 정보

글 : 원선웅(mono@global-autonews.com)
승인 2018-07-09 12:40:38

본문

스웨덴의 슈퍼카 제조사인 코닉세그는 '아제라'(Koenigsegg Agera)의 마지막 모델인 '토르'(Thor)와 '베이더'(Vader)를 발표했다. 차량은 7월 12일 영국에서 개최되는 굿우드 페스티벌에서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다. 

 

451ebbf49ce806ffc476b06657e43975_1531107 

아제라는 2010년 2018 제네바 모터쇼에서 처음으로 공개된 슈퍼카로, 5.0리터 V8 트윈 터보 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940hp, 최대토크 112.2kgm의 성능을 발휘한다. 0~100km/h 가속시간은 3.1초, 최고속도는 395km/h이다. 2011년 공개된 아제라 R은 5.0리터 V8 트윈 터보 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1115hp, 최대토크 122.4kgm의 성능을 발휘한다. 차량 중량은 1330kg의 경량 바디에 7단 듀얼 클러치 변속기가 탑재되어 0~100km/h 가속시간 2.9초이다.

 

코닉세그는 아제라 RS를 기반으로 한 토르와 베이더를 발표했다. 토르는 다이아몬드 조각이 더해진 카본 코팅이 더해졌으며, 베이더는 다이아몬드 조각을 사용한 클리어 카본 코팅 뿐만 아니라, 대형 리어 스포일러도 추가되었다. 두 모델 모두 엔진 출력은 1360hp으로 업그레이드 되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