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2018 굿우드 스피드 페스티벌 - 애스턴 마틴 V8 시그넷

페이지 정보

글 : 유일한(chepa@global-autonews.com)
승인 2018-07-13 00:19:10

본문

애스턴 마틴의 소형차인 시그넷이 다시 태어났다. 본래 토요타의 소형차인 IQ를 기반으로 애스턴 마틴의 디자인을 적용했던 시그넷이지만, 이번에는 ‘Q 바이 애스턴 마틴’의 튜닝을 빌려 특별한 소형차로 다시 태어났다. 한 대만 제작된 이 특별한 시그넷의 엔진은 기존의 소형 엔진이 아니라 선대 밴티지 모델에 탑재되었던 4.7L V8 엔진으로 최고출력 430마력을 발휘한다. 애스턴 마틴은 이 차를 ‘궁극의 도심용 자동차’라고 부르고 있다.

 

60782c3a83293301d2749f9af83d944c_1531408 

제일 큰 일은 엔진이 탑재될 공간을 만드는 것이었다. 본래 가로로 배치되는 엔진을 탑재하고 있지만, 새 엔진을 탑재하면서 공간이 돌출되지 않아 세로로 탑재했고 그 결과 본래 전륜구동이었던 자동차는 후륜구동으로 바뀌게 되었다. 변속기 역시 선대 밴티지에 사용된 7단 변속기를 적용했고, 엔진과 변속기의 탑재 공간을 만들기 위해 차체에 판금 작업을 거쳤고, 차체에는 롤케이지를 적용했다.

 

60782c3a83293301d2749f9af83d944c_1531408 

출력을 감당하기 위해 서스펜션은 완전히 재설계되었고, 휠은 16인치에서 19인치로 커졌다. 그 안에는 출력을 제어하기 위한 대구경 브레이크 디스크가 적용되었고 프론트 6P, 리어 4P 캘리퍼가 장착된다. 그 결과 V8 밴티지 S보다도 빨라졌으며, 0~96km/h 도달에 4.2초만이 소요된다. 최고속력은 170mph(274km/h)로 일반 시그넷보다 60mph가 더 빠르다. 차체 무게는 1,375kg에 불과하다.

 

60782c3a83293301d2749f9af83d944c_1531408 

애스턴 마틴 V8 시그넷은 단 한 대만 제작된 제품이며, 판매되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굿우드 무대를 장식하는 컨셉트카에 가까운 모델이지만 막강한 주행 능력으로 관중들을 사로잡을 것으로 보인다. 이 정도 성능이라면 시그넷이라는 이름보다는 ‘미니 밴티지’라는 이름이 더 어울릴 것이다. 애스턴 마틴의 부사장인 데이비드 킹(David King)은 “V8 시그넷은 애스턴 마틴과 관중들 모두에게 골고루 즐거움을 선사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