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중국, 2021년 신차 판매 7% 증가 전망

페이지 정보

글 : 채영석(charleychae@global-autonews.com)
승인 2020-12-02 08:35:59

본문

중국승용차협회가 2020년 11월 30일, 2021년 중국 신차 판매가 7%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정부의 정책적인 부양책을 비롯해 축제 기간 중 판매 촉진, 신에너지차의 강력한 잠재력 등 내년 매출 성장을 견인할 긍정적인 요소가 많이 있다는 것을 배경으로 들었다. 협회는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온라인 쇼핑에 대한 수요가 증가해 중형 및 대형 트럭의 판매가 빠르게 성장했다고 덧붙였다.

 

코로나 19 발생 이후, 중국은 바이러스 확산을 방지하고 성장을 안정시키기 위해 일련의 정책을 채택하고 생산 및 작업의 신속한 재개를 추진해 2020년 하반기 들어서는 전체 자동차 시장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지방 정부는 소비자 바우처를 발행하고 자동차 구매 제한을 완화하여 구매를 장려했다. 

 

협회는 또한 2021 년 봄 축제가 매출의 빠른 성장을 견인할 것으로 내다봤다. 여기에 지난 11 월 15 일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15 개국이 참여하는 대규모 자유무역협정(RCEP)이 공식적으로 서명되었으며, 이는 지역 협력을 위한 새로운 모멘텀을 창출 할뿐만 아니라 세계적 유행병 이후 경제 회복을 촉진 할 시기 적절하고 고무적인 조치라고 협회는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중국 자동차 회사들은 해외 시장에서 자동차 부품 및 부품 비용을 절감하고 시장 점유율을 높일 수 있는 기회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고 분석했다. 이로 인해 2021년에는 자동차 수출이 성장을 보일 것으로 예상되며 이는 전체 자동차 시장의 성장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했다. 

 

2020 년 NEV 시장은 10월까지 115 만대가 판매돼 2019년보다 소폭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지만 2021 년에는 큰 폭의 증가를 예상했다. 다만 해외 환경의 불확실성 및 젊은 세대의 구매 활동 감소를 포함하여 여전히 몇 가지 문제가 있다고 덧붙였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