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포르쉐, 세계 최초로 내연기관에 리튬-이온 배터리 채용

페이지 정보

글 : 한상기(hskm3@hanmail.net)
승인 2009-11-25 06:16:16

본문

포르쉐, 세계 최초로 내연기관에 리튬-이온 배터리 채용

포르쉐가 2010년형 911 GT3와 GT3 RS, 박스터 스파이더에 리튬-이온 배터리를 채용한다고 밝혔다. 내연기관 자동차에 리튬-이온 배터리가 쓰이는 것은 포르쉐가 처음이다. 세 모델에 쓰이는 리튬-이온 배터리는 1,904유로(부가세 19% 포함)에 옵션으로 제공된다.

이번에 공개된 리튬-이온 배터리는 기존의 납 배터리를 대체하는 것이다. 무게는 6kg 이하로 기존의 납 배터리(60 Ah)에 비해 10kg 이상 가볍다. 작동 영역이 0도에서 32도까지로 제한되기 때문에 기존의 납 배터리와 번갈아 사용할 수 있다. 예를 들어 날씨가 온화한 지역에 거주하거나 서킷 주행을 할 경우 리튬-이온 배터리로 교체할 수 있는 것. 사이즈는 기존의 배터리와 동일하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