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이튼, 글로벌 OEM에 배전기술 등 공급 계약

페이지 정보

글 : desk(webmaster@global-autonews.com)
승인 2021-04-07 19:34:05

본문

전력 관리 기업인 이튼(Eaton)의 e모빌리티 사업부가 2021년 4월 6일, 글로벌 자동차 제조사에 배터리 구동 방식(BEV)의 경량급 상용차에 적용될 배전장치(PDU)와 부스만(Bussmann™) 시리즈 퓨즈를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BEV 경량급 상용차는 BEV 부문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으며 이튼이 공급할 PDU는 설계 확장이 가능해 포트폴리오 내 광범위한 미래 차량에 적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정션박스(junction box) 또는 퓨즈 박스로도 불리는 PDU는 메인 배터리 전원을 차량의 나머지 부분과 연결한다. 가정의 서비스 패널이 주전원을 집안의 각 분기회로(branch circuit)에 연결하는 것과 유사하다. 전력을 차량에 분배하는 동안 PDU는 회로 보호를 통한 안전 기능을 제공한다.

이튼의 e모빌리티 사업부는 부스만 시리즈 퓨즈를 PDU에 완전 통합해 보조 회로 4개를 보호하는 등 경쟁사에 비해 독보적인 기능을 제공하는 데 힘입어 공급 계약을 수주했다.

케빈 칼자다 이튼 e모빌리티 사업부 배전/보호 부문 글로벌 제품 전략 매니저는 “이튼은 폭넓은 경험과 퓨즈 및 회로보호 기술 적용을 토대로 타사가 따라올 수 없는 수준의 PDU 통합을 구현한다”며 “PDU 기능 설계의 기술적 민첩성과 시스템의 높은 신뢰성을 보장해 계약을 확보했다”고 설명했다.

이튼의 e모빌리티팀은 폭넓은 전기 전문지식을 바탕으로 자동차의 엄격한 회로 보호 요건을 충족하는 기능적이고 비용 효율이 우수한 제품을 설계했다. PDU는 장기 안정성을 보장하기 위한 엄격한 테스트도 거쳤다.

칼자다 매니저는 “퓨즈 내구성 시뮬레이션을 수행하는 것은 이튼만의 독보적 강점이며 OEM의 리스크를 줄여준다”고 강조했다. 그는 “지정이 올바르게 되지 않을 경우 보조 퓨즈가 문제를 일으킬 수 있지만 퓨즈 조정을 선도하는 사내 전문가의 도움으로 퓨즈 크기 분석을 통해 뛰어난 장기 안정성을 입증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OEM 업체들은 PDU에 대해 여러 수준의 안전성을 제공할 것을 요구했다. 이튼 PDU는 박스 접근을 위한 고유한 설계로 안전한 수리와 서비스가 가능하다. 또한 이튼 PDU에는 테스트 포트가 있어 전기 계량기를 프로브(probe)로 사용해 소형 회로 기판에 접촉할 수 있다. 장치가 아직 충전상태인 경우 기판이 신호를 보내 기술자가 고전압에 노출되지 않도록 보호한다.

이튼의 e모빌리티 사업부는 이튼 전기/자동차 그룹의 제품과 전문지식, 글로벌 제조 역량을 통합해 설립됐다. 이튼은 스마트 진단, 지능형 전력 전자 및 예측적 상태 모니터링 시스템을 포함한 신제품과 기술을 개발해 글로벌 역량을 강화하고 승용차, 상용차, 오프하이웨이(off-highway) 차량 고객사에 지능형 전기화 솔루션을 제공할 계획이다. 웹사이트(Eaton.com/eMobility)에서 이튼 e모빌리티 사업부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이튼은 전력 관리 기술과 서비스를 활용해 삶의 질과 환경을 개선하는 것을 사명으로 삼고 있다. 이튼은 고객사가 전력, 유체 동력, 기계 동력을 보다 안전하고 효율적이며 안정적인 방식으로 효과적으로 관리하도록 돕는 지속가능한 솔루션을 제공한다. 이튼은 2020년 179억달러의 매출액을 기록했으며 세계 175개 이상 국가 고객에게 제품을 판매했다. 직원 수는 약 9만2000명이다. 상세 정보는 웹사이트(www.eaton.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