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운전 중 음성 전화·문자보내기 20대가 60대 보다 덜 써

페이지 정보

글 : desk(webmaster@global-autonews.com)
승인 2018-07-22 16:42:08

본문

AI 내비게이션 ‘T맵x누구’가 서비스하고 있는 ‘운전 중 전화·문자 보내기’ 서비스에 40~50대 중장년 층이 열광하고 있다. 반면 ICT에 익숙한 것으로 평가되는 20대가 오히려 60대 보다 사용자 비중이 낮았다.

 

SK텔레콤은 지난 5~6월 ‘T맵x누구’ 서비스 이용행태 분석 결과, ‘운전 중 전화·문자 보내기’ 서비스는 지난 1월 출시 이후 6달만에 이용 건수가 하루 7000건에서 20만 2400건으로, 28.9배 급성장했다고 22일 밝혔다.

 

‘운전 중 전화·문자 보내기’는 운전 중에 말로 전화(문자)를 걸고 받는 서비스로, ‘T맵x누구’가 제공하는 음성 서비스 중 음악듣기를 제치고 사용 비중 2위(19.51%)에 올랐다.(1위는 목적지 검색) 특히 운전 중 전화 서비스 헤비(Heavy) 유저일수록 안전운전 습관 점수가 높은 것으로 나타나, AI도입이 안전 운전에 도움이 되고 있음이 확인됐다.

 

■ 20대, 오히려 60대보다도 음성 UI 덜써…”음성보다 문자에 편리성 느낀다” 해석

SK텔레콤이 6월 한 달 동안 ‘T맵x누구’ 이용자의 사용 행태를 분석한 결과, 운전 중 ‘전화·문자 보내기’ 이용자는 40대(34.3%)와 50대(26.4%)가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해 절반을 넘었다. 이어 30대(19.6%)-60대(9.8%)-20대(6.2%) 순이었다.

 

특히 20대와 60대를 비교할 때, ‘운전 중 전화·문자 보내기’의 이용자가 60대가 더많았으며, ‘T맵x누구’ 가입자를 고려한 사용 비중을 비교했을 때도 60대의 활용도가 더 많았다.

 

이는 높은 집중력을 요구하는 차량 운전 상황에서, 글자 입력 보다는 말로하는 음성 UI에 60대가 더 편리성을 느끼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또 사생활을 중시하는 20대는 주변에 자신의 말소리가 들리는 음성UI보다는 오히려 터치를 선호한다는 해석이다. 또 어려서부터 모바일 메신저를 사용해와 터치에 익숙한 것도 또다른 원인으로 분석됐다.


■ 운전중 음성 ‘전화/문자’ 서비스 급성장… ‘T맵x누구’ 기능 다원화
‘T맵x누구’ 중 ‘운전 중 전화·문자 보내기’ 이용건수는 전체의 19.51%를 차지했다. 이와 함께 음악서비스 이용은 10.71%, 날씨문의는 1.67%에 그쳤다.

 

내비게이션의 본원적 기능인 ‘목적지 검색’에 이어 ‘운전중 전화/문자’가 출시 6개월만에 사용빈도2위에 오른 것은, 전방을 주시해야 하는 운전 상황에서, 스마트폰 자판을 치지 않고도 다른 사람과 통화할 수 있는 ‘음성 UI’의 유용성을 보여준다.

  

또 ‘17년 12월과 비교할 때, ‘18년 6월 현재 ‘T맵x누구’ 중 길안내 외 서비스는 27.37%에서 45.25%로 증가했다. 또한 길 안내 외 서비스의 종류가 11가지에서 38가지로 늘어났다.

 

‘T맵x누구’가 단순히 내비게이션 역할에 국한되지 않고 다양한 기능을 제공함으로써 생활·엔터테인먼트 영역까지 도와주는 스마트 비서로서의 역할이 증대되고 있음을 보여준다.


■ 남성의 ‘음성 UI’ 활용 여성보다 2배 이상 많아
‘T맵x누구’ 가입자 기준, 남성:여성의 비중은 55:45 정도다. 하지만 ‘T맵x누구’ 중 ‘운전중 전화걸기’ 서비스는 남성의 사용 비중이 두배 정도 많았다.

 

연령별로는 30~50대는 ‘운전중 전화걸기를 사용하는 남성과 여성의 비율이 2.3대1 정도였지만, 20대(3.1대 1), 60대(2.8대 1)의 경우는 차이가 더 커졌다.

 

남성들의 AI 사용 비중이 높은 것은, 기계와 기술에 대한 관심 등을 반영한 것으로 풀이된다.

 

한편 이 같은 사용 패턴은 과거 내비게이션 ‘T맵’ 도입과정에서도 유사하게 관찰된 바 있다. 네비게이션 이용 초기인 2000년대 중반, 여성들의 T맵 이용률은 남성들의 절반에 불과했지만, 2010년대엔 남성과 거의 비슷한 수준으로 올라섰다.


■ 음성UI 안전운전에도 영향…전화걸기 이용자 안전운전 점수 높아
‘T맵x누구’내 ‘운전 중 전화·문자 보내기’ 사용자들이 운전습관에서도 높은 점수를 받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운전 중 전화·문자 보내기’ 서비스를 많이 사용할수록 운전습관 점수가 높았다. 즉 음성 UI를 사용하지 않는 경우 가장 운전점수가 낮았고, 음성UI를 많이 사용할수록 안전운전 점수가 높았다.

 

‘T맵x누구’ 헤비 유저(최근 4주 동안 5일 이상 발화)와 음성 UI를 사용하지 않는 운전자는 평균 기준으로 3.9점이 차이가 났다.

 

SK텔레콤 이해열 카 라이프 사업 유닛장은 “빠르게 이용자가 늘고 있는 ‘T맵x누구’ 이용 행태 분석을 통해 음성 UI의 특장점 등을 알 수 있다”며 “음성 UI에 기반한 다양한 기능개발을 통해 이용자들의 ‘T맵x누구’ 활용도를 더욱 높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