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 검색
  • 시승기검색

그린카, 업계 최초 인공지능 카셰어링 서비스 공식 출시

페이지 정보

글 : desk(webmaster@global-autonews.com)
승인 2018-06-21 09:49:06

본문

그린카가 업계 최초로 카셰어링 서비스와 KT기가지니(GiGA Genie) AI스피커를 연계한 인공지능 카셰어링 서비스를 공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인공지능 카셰어링 서비스는 지난 4월 1일 그린카와 KT 양사간 맺은 ‘인공지능 카셰어링 개발’ 업무협약 이후 약 3개월 만의 결실이다. 서비스 메뉴는 ▲카셰어링 그린카란? ▲그린카 예약하기 ▲가까운 그린존 보기 ▲회원가입 안내 총 4가지로 구성되어 있으며, “그린카가 뭐야?”, “가까운 그린존 어디야?”와 같은 간단한 명령어로 그린카 소개부터 인근 차고지(그린존) 위치, 회원가입 방법 등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특히, 차량 검색부터 예약까지 모든 과정을 AI스피커로 구현해 고객의 편의성을 크게 향상시켰다. “지니야, 그린카 예약해줘”라는 음성명령을 내리면 예약 가능한 그린카 차량이 TV 화면에 표시되며, 순서에 따라 "1번 예약해줘" 또는 “2번 예약해줘”라는 음성명령을 내리면 손쉽게 차량을 예약할 수 있다. 이후 자세한 예약내역은 등록된 휴대폰으로 URL 링크가 전송된다.

 

그린카는 인공지능 카셰어링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특별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KT기가지니 서비스를 통해 그린카 회원으로 신규 가입한 고객 전원에게는 총 6시간의 그린카 무료 이용권을 제공한다. 회원가입 대한 자세한 내용은 "지니야, 회원가입 방법 알려줘"라는 음성명령으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그린카는 지난해 8월 차량 안에서 고객 편의를 돕는 차량용 인포테인먼트(IVI, In-Vehicle Infotainment) ‘AWAY’ 서비스 출시에 이어, 집 안에서도 음성인식 기능으로 그린카 차량을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새로운 서비스를 출시해 고객과 차량을 연결하는 커넥티드카 영역을 확장 시켰다. 업계 선도 기업으로서 인공지능과 카셰어링 서비스의 결합에 앞장서 온 그린카는 고도화된 커넥티드카 서비스 개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그린카 김좌일 대표이사는 “이번 인공지능 카셰어링 서비스 출시는 모바일 앱(APP)으로 간편하게 이용하는 기존 카셰어링 서비스의 장점에서 한발 더 나아가, 음성으로 차량을 예약할 수 있는 새로운 서비스를 출시했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이 보다 편리하게 그린카 카셰어링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신개념 커넥티드카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