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상단배너
  • 검색
  • 시승기검색

롯데렌터카, 기아자동차와 교통약자 이동 편의 증진 위한 ‘굿 모빌리티 캠페인’ 진행

페이지 정보

글 : 원선웅(mono@global-autonews.com) ㅣ 사진 : desk(webmaster@global-autonews.com)  
승인 2020-11-02 10:00:25

본문

롯데렌터카는 기아자동차와 함께 교통약자의 이동권 증진을 위한 ‘굿 모빌리티 캠페인 – 배리어프리(Barrier Free) 드라이빙’을 진행한다고 2일 밝혔다.

 

‘굿 모빌리티 캠페인 – 배리어프리 드라이빙’은 롯데렌터카 내륙 전 지점에서 기아자동차를 대여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주행거리 1km 당 100원씩 적립해 교통약자 지원 기금을 마련하는 고객참여형 사회공헌 활동이다. 롯데렌터카는 렌터카 사업의 특성을 활용해 교통약자들이 어려움 없이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기아자동차와 손잡고 이번 캠페인을 기획했다.

 

오는 6일부터 12월 6일까지 진행되는 굿 모빌리티 캠페인은 별다른 절차 없이 차량 대여만으로 손쉽게 나눔에 동참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적립된 기부금은 문화체육관광부, 한국관광공사를 통해 ‘열린관광지’에서 이용 가능한 전동휠체어와 휠체어 충전소를 지원하는데 사용될 예정이다. 열린관광지는 장애인, 고령자 등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는 장애물 없는 관광 환경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이번 캠페인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롯데렌터카 홈페이지(www.lotterentacar.net) 또는 고객센터(1588-1230)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 밖에도 롯데렌터카는 업계 선도기업의 서비스 역량을 바탕으로 교통약자를 지원하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롯데렌터카는 전기차를 대여한 고객의 주행거리에 따라 장애아동들의 이동 보조기구 마련을 위한 기금을 적립하는 국내 유일의 전기차 활용 사회공헌 프로그램 ‘친환경 기부 드라이빙 캠페인’을 3년째 운영 중이다. 또한 장애아동 가정의 가족 여행을 지원하는 ‘mom편한 동행’을 비롯해 장애아동시설 승가원행복마을과 후원결연을 맺고 매월 봉사활동과 시설 차량 정비를 지원하고 있다.

 

롯데렌탈 김현수 사장은 "롯데렌터카는 국내 1위 렌터카 브랜드의 역량을 바탕으로 교통약자의 이동권을 증진하고자 기아자동차와 배리어프리 캠페인을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더 나은 삶을 창조(Create a Better Life)한다는 미션을 바탕으로 건강한 사회를 함께 만들어가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들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하단배너
우측배너(위)
우측배너(아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