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오토뉴스

  • 검색
  • 시승기검색

[뉴모델] 토요타 프리우스 프라임 |

페이지 정보

글 : desk(webmaster@global-autonews.com) ㅣ 사진 : 유일한(chepa@global-autonews.com)  
승인 2017-04-11 18:05:45

본문

토요타 코리아는 11일 잠실 롯데월드몰에 위치한 한국 토요타 자동차의 복합문화공간 커넥트투에서 프리우스 프라임의 프레스 컨퍼런스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프리우스 프라임은 토요타 코리아가 소개하는 첫 번째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로 지난 2017 서울모터쇼에서 첫 공개된 바가 있다.

 

프리우스 프라임은 토요타의 핵심 기술인 하이브리드 기술력과 노하우를 집약시킨 ‘PHEV’시스템이 적용되었다. 토요타 최초로 적용된 ‘듀얼 모터 드라이브 시스템’과 세계 최초로 적용된 ‘가스 인젝션 히트펌프 오토 에어컨’, 새롭게 적용된 ‘8.8kWh 대용량 리튬 이온 배터리’로 EV모드 최대주행거리를 40km까지 달성하였다. 이는 도심 근교에 거주하는 직장인이 전기만으로 출퇴근이 가능한 수치이다.

 

연비는 국내에 판매중인 PHEV 모델 중 가장 높은 수치이다. 복합 연비 CS 모드기준(가솔린 주행시) 21.4 km/l, CD 모드기준(EV 주행시) 6.4 km/kWh 를 달성하였으며,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23 g/km로 ‘친환경차 보급을 통한 환경에의 공헌’이라는 토요타의 신념을 더욱 강조하고 있다.

 

차량의 전면은 토요타의 디자인 아이덴티티인 킨 룩(Keen Look)과 ‘TNGA’를 통해 더욱 낮아진 무게 중심의 조화로 프리우스 프라임만의 존재감을 어필한다. 프론트의 모든 램프에 LED를 적용해 소모 전력을 낮추는 것은 물론 ‘Quad-LED 프로젝터 헤드램프’로 샤프한 인상을 연출했다. 리어에는 토요타 최초로 ‘더블 버블 백도어 윈도우’를 적용, 프리우스 프라임만의 독특한 실루엣으로 연비 향상에 도움을 주었다.

 

실내에는 동급 최고 수준의 8 에어백은 기본, ‘아이코닉 휴먼 테크’ 디자인 컨셉을 바탕으로 ‘인간 중심’을 지향하는 직관적인 디자인, 최상의 실내 마감 품질을 통해 한 차원 더 높은 친환경차의 비전을 제시한다. 프리우스 프라임은 4,830 만원으로 구매와 관련한 사항은 전국 토요타 전시장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Gallery

우측배너(아래)